뉴스

차엽 "'도적: 칼의 소리' 위해 20kg 증량…벌크업 요구하셨는데 살크업"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9.19 12:57

    도적: 칼의 소리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도적: 칼의 소리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차엽이 '도적: 칼의 소리'를 위해 체중까지 증량했다고 밝혔다.


    19일 서울 중구 앰배서더 풀만 그랜드볼룸에서는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도전: 칼의 소리'(극본 한정훈, 연출 황준혁·박현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도적: 칼의 소리'는 1920년 중국의 땅, 일본의 돈, 조선의 사람이 모여든 무법천지의 땅 간도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삶의 터전을 지키기 위해 하나 된 이들이 벌이는 액션 활극이다. 극 중 차엽은 샷건과 두 주먹으로 상대방을 압도하는 금수를 연기한다.


    이와 관련, 차엽은 "감독님께서 마동석 배우같은 근육이 큰 벌크업된 캐릭터를 주문하셨는데, 단기간에 그걸 할 수 있는 능력이 안 됐다. 최대한 PT를 받으면서 음식도 먹고 싶은 것을 다 먹으며 살로 대체를 했는데, 근육량도 많이 붙기는 했다. 감독님께서 괜찮다고 하셔서 문제없이 촬영을 했는데, 벌크업이 아닌 살크업이었다"라고 돌아봤다. 이어 촬영을 할 당시에는 120kg 였지만, 지금은 98kg 정도라며 다시 감량에 성공한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격동의 시대, 거친 황야의 땅 간도를 배경으로 강렬한 액션을 펼치는 한국형 웨스턴 장르를 선사할 '도적: 칼의소리'는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