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정우성 "'보호자' 해외 영화제 초청? 이상한 외로움의 감정 느껴"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7.24 15:50

    사진: 픽콘DB
    사진: 픽콘DB

    정우성이 '보호자'로 해외 영화제에 다녀온 소감을 전했다.


    24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보호자'(감독 정우성) 제작보고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정우성 감독과 배우 김남길, 박성웅, 김준한, 박유나가 참석했다.


    '보호자'는 10년 만에 출소해 몰랐던 딸의 존재를 알고 평범하게 살기를 원하는 수혁과 그를 노리는 이들 사이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


    특히 '보호자'는 제47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제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과 제42회 하와이 국제영화제 수상에 이어 국내 개봉 전 해외 153개국에서 선판매 쾌거를 기록했다.


    이와 관련 정우성은 "선물하고 싶은 대상이 따로 있는데, 선물이 계속 돌아다니는 기분이었다. 해외 관객들에게 먼저 보여주고 여러가지 반응을 받았는데, 빨리 한국 관객들에게도 먼저 보여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 시간은 저에게 이상한 외로움의 감정을 주는 시간이었던 것 같다. 어떤 평가를 받든, 매를 맞아도 한국 관객들에게 먼저 맞고 싶은 그런 마음으로 임했다"라고 답했다.


    한편 영화 '보호자'는 오는 8월 15일 개봉을 확정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