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민영 "고경표, 현장에서 1초도 안쉬고 노래" 폭로 (월수금화목토)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9.19 14:59

    사진 : tvN
    사진 : tvN

    박민영이 '월수금화목토'에서 고경표의 모습을 폭로했다.

    19일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제작발표회가 진행돼 배우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을 비롯해 남성우 감독이 참석했다. '월수금화목토'는 완벽한 비혼을 위한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박민영)과 월수금 미스터리 장기 고객 '정지호'(고경표), 화목토 슈퍼스타 신규 고객 '강해진'(김재영)이 펼치는 퐁당퐁당 격일 로맨스 드라마.

    박민영은 고경표에 대해 "노래꾼"이라고 폭로했다. 그는 "고경표는 현장에서도 본인이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에너지를 사람들에게 보여준다. 예를 들면, 노래가 끊이지 않는다. 대기실을 옆방을 쓰는데, 사실 잠을 못잔다. 계속 1초도 안쉬고 노래가 나온다. 전주기간이 없이 노래만 계속 붙어서 주크박스로 나온다고 생각한다. 본인이 부른다. 열창을 한다. 보통 가성으로 부르기 마련인데 진성으로 부른다"라고 밝혔다.

    이에 고경표는 "박민영과의 케미가 너무 좋다"라며 답했다. 그는 "호흡이 잘 맞는다. 제가 이런 장면이 이렇게 나오면 좋겠다는 생각과 이미지를 감독님과 박민영과 이야기하면 잘 동감해준다. 그래서 촬영할 때 신이나서 계속 노래를 하게 되는 것 같다"라고 남다른 케미를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는 오는 21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 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