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민영 "슬랩스틱까지…로코 종합선물세트로 보여드릴 것" (월수금화목토)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9.19 15:00

    사진 : tvN
    사진 : tvN

    박민영이 슬랩스틱 코미디까지 선보인다.

    19일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제작발표회가 진행돼 배우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을 비롯해 남성우 감독이 참석했다. '월수금화목토'는 완벽한 비혼을 위한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박민영)과 월수금 미스터리 장기 고객 '정지호'(고경표), 화목토 슈퍼스타 신규 고객 '강해진'(김재영)이 펼치는 퐁당퐁당 격일 로맨스 드라마.

    박민영이 세 번째 로맨틱 코미디 작품을 "종합선물세트"로 꾸몄다. 그는 5개 국어를 사용하는 완벽주의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 역을 맡았다. 기존 캐릭터와 다른 점에 대해 "아무래도 직장인이 아니라 자영업을 하고 있다는 것이 많은 부분에서 제가 할수있는 폭이 커지더라. 연기 표현, 말투, 패션, 그리고 놀 수 있는 폭까지 모두 넓어졌다. 저는 정말 다른 인물로 연기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가 까불 수 있는 것도 많아졌다. 몸쓰는 걸 좋아하는데 그런 것도 많아졌다. 슬랩스틱도 도전해보고 많은 걸 해보고 있다"라고 덧붙여 작품에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는 오는 21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 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