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박세완 "능숙한 전라도 사투리? 표준어 연습한 경험 살려"(인생은 아름다워)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2.09.13 18:17

    '인생은 아름다워' 스틸 /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인생은 아름다워' 스틸 /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세완이 사투리 비법을 전했다.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의 언론 시사회가 열려 최국희 감독을 비롯해 염정아, 류승룡, 박세완이 참석했다.

    '인생은 아름다워'는 자신의 생일 선물로 첫사랑을 찾아달라는 황당한 요구를 한 아내 '세연'(염정아)과 마지못해 그녀와 함께 전국 곳곳을 누비며 과거로의 여행을 떠나게 된 남편 '진봉'(류승룡)의 이야기를 담은 국내 최초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

    극 중 어린 '세연' 역을 맡은 박세완이 능숙한 방언 실력의 비결을 전했다. 특히 최근 영화 '육사오'에서는 북한 사투리를, '인생은 아름다워'에서는 전라도 사투리를 찰떡 소화한 박세완은 "제가 원래 경상도 말을 쓰다가 표준어를 연습한 경험이 있어서 말투를 고치는 게 그렇게 어렵지는 않았다"라며 "음을 외우면서 했기 때문에 괜찮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는 오는 28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