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끝내주는 해결사' 강기영 "첫 남주인공? 이지아 선배님께 많이 의지했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1.31 16:46

    끝내주는해결사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끝내주는해결사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강기영이 '끝내주는 해결사'를 통해 첫 남주인공에 도전한다.


    31일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 호텔 그랜드볼룸에서는 JTBC 새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극본 정희선, 연출 박진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끝내주는 해결사'는 대한민국 최고의 이혼 해결사 사라킴(이지아)과 똘기 변호사 동기준(강기영)의 겁대가리 상실한 정의구현 응징 솔루션을 담은 드라마다. 검사 출신으로 솔루션 자문변호사 겸 솔루션 법률사무소의 변호사인 '동기준'은 강기영이 연기한다.


    첫 남주인공을 맡은 소감을 묻자 강기영은 "사실 이지아 선배님께 많이 의지했던 것 같다"라며 "제가 어디에서 그런 말을 한 것 같은데 사각 테이블에 원래 발이 네개가 있는 느낌인데 이번에는 두개, 혹은 세개가 있는 느낌이라 중심을 잡기에 급급했다. '즐겼냐'고 물어보면 '즐기고 싶었다'라고 말하고 싶었다"라고 답했다.


    멜로 갈증도 해소가 됐는지 묻자 "충분히 많이 됐다. 처음에 긴장을 많이 했었는데 지아 누나가 정말 화끈하고 털털한 성격이다"라며 "긴장 탓에 설레는 눈빛으로 잘 못 봤을 때 '제발 좀 나를 설레는 눈으로 봐 임마'라고 해서 그 때부터 물리적으로 설레게 볼 수 있었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JTBC 새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는 오늘(31일) 밤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