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유승호 "김동휘 '스모크' 챌린지? 연습한다는 말 듣고 장난치는 줄" [픽터뷰]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10.23 13:51

    사진: 웨이브 제공
    사진: 웨이브 제공

    유승호가 데뷔 25년 만에 예능 출연에 나서며 화제를 모았다.


    23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포스터타워에서는 최근 웨이브 새 드라마 '거래'(극본 홍종성, 연출 이정곤)을 통해 첫 OTT 작품에 도전한 유승호의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거래'는 우발적으로 친구를 납치한 두 청년의 100억 납치 스릴러.


    극 중 유승호는 납치극의 중심에 선 '이준성' 역을 맡아 납치극의 시작이 되는 의대생 '송재효'로 분한 김동휘, 납치극의 인질이 되는 '박민우' 역의 유수빈과 함께 호흡을 맞추었다. 특히 유승호는 또래 배우들과 함께 연기를 한 만큼, "실제로 친구 같았다"라며 "두 배우 말고 감독님까지 네 명의 친구들이 재미있는 이야기를 만들어간다는 느낌이었다. 친구처럼 관계를 형성한 것이 인물을 연기하는 것에도 많은 도움이 됐던 것 같고 재미있는 아이디어가 많이 나온 것 같다"라고 만족감을 전했다.


    특히 유승호는 친구처럼 가깝게 지낸 두 배우와 함께 SBS '런닝맨'에 출격, 그동안 볼 수 없던 예능 나들이에 나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특히 배우 김동휘는 이날 '런닝맨'에서 '스모크' 챌린지를 선보였는데, 이에 대해 유승호는 "사실 동휘 배우가 댄스 동아리라는 이야기를 듣고 감독님이랑 장난을 많이 쳤다. 그렇게 놀렸었는데, 녹화 전날 동휘 배우가 연습하느라 새벽까지 잠을 못 잔다는 말을 했다. 처음에 저는 장난을 치는 줄 알았다"라고 당시 상황을 돌아봤다.


    이어 "현장에 갔는데 진짜 춤을 준비한 것이었다. 저는 준비한 것이 없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동휘의 새로운 모습을 봐서 재미있었다"라며 "또 처음에는 긴장을 많이 했는데 유재석, 하하 선배님을 비롯한 모든 분들이 정말 프로페셔널하게 잘 이끌어가주신 덕분에 진짜 게임을 하듯 재미있게 시간을 보냈다"라고 만족감을 전했다.


    앞으로도 예능에 도전할 계획이 있는지 묻자 "제가 예능에서 그런 재미있는 모습을 보여줄 수도 있다는 것을 깨달았지만, 한 번 시도를 했다고 계속 도전을 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라면서도 "긴장을 하는 그런 것도 있었지만, 앞으로 내가 소화할 수 있고 동휘 배우 수빈 배우와 함께 손잡고 갈 수 있는 예능이라면 도전해볼 생각이 있다"라고 답했다.


    눈 여겨본 예능이 있는지 묻자 유승호는 깊은 고민에 빠졌다. 이에 유재석이 진행자로 있는 '유 퀴즈 온 더 블럭' 등은 어떤지 묻자 "제가 되게 좋아하는 프로그램이지만 스스로 좀 더 당당해진 뒤에 나가고 싶다는 생각"이라며 "아직 스스로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 아직은 활동한 기간이 길지만, 뭔가 좀 알맹이가 부족한 것 같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에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유승호의 모습을 볼 날이 올까 관심이 쏠린다.


    한편 유승호가 열연을 펼친 드라마 '거래'는 웨이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