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강동원, 뷔와 같은 날 '유퀴즈' 출연…우연 혹은 필연? [픽터뷰]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9.27 15:38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서 열연한 배우 강동원 / 사진 : AA그룹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서 열연한 배우 강동원 / 사진 : AA그룹

    강동원이 19년 만에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지난 21일 서울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영화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서 '천박사' 역으로 열연한 배우 강동원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이하 '천박사')은 귀신을 믿지 않지만, 귀신 같은 통찰력을 지닌 가짜 퇴마사 ‘천박사’(강동원)가 지금껏 경험해 본 적 없는 강력한 사건을 의뢰받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강동원은 '천박사' 역을 맡아 "템포 조절"에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천박사는 겉으로는 사기꾼 같은 언변과 화려한 인배의 기술로 손님의 어려움을 해결해주지만, 사실 할아버지와 동생을 잃은 아픔을 가진 인물. 그는 "극 전체를 이끌고 가야 하기에 템포 조절을 해야 했다. 천박사의 아픔에 대한 영화가 아닌데, 너무 무거워지면 재미가 덜해질 것 같았다. 톤 조절이 필요했다. 감정이 동력이지만, 아픔에 매몰되지 않으려고 했다"라고 캐릭터에 고민한 지점을 전했다.

    사진 : CJ ENM,외유내강
    사진 : CJ ENM,외유내강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의 개봉을 앞두고, 약 19년 만에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기도 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날 MC를 맡은 유재석과 조세호는 뷔에 이어 강동원의 출연에 대해 "이런 날은 녹화를 마치고 집에 가면 힘들어진다"라며 비주얼 고민을 토로해 웃음을 준 바 있다. 두 사람의 방송일은 달랐지만, 녹화일은 같았던 것.

    강동원은 앞서 친분을 밝히기도 했던 뷔와 같은 날 예능 프로그램 출연한 것과 관련 "가서 알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재미있었다. 오랜만에 예능 프로그램이라기보다, 거의 토크 위주의 프로그램이라 재미있고 편하게 찍었다. 워낙 두 분이 잘해주셨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강동원에게 어디가면 만날 수 있냐라는 질문을 던지기도 했다. 기자간담회에서도 해당 질문이 이어졌다. 강동원은 "편안하게 다닌다"라고 답했다. 사람들이 알아보지는 않냐라고 되묻자 "다 알아본다"라며 "예전에는 알아보시면 시비거는 분도 계셨다. 요즘에는 그렇지 않다. 우리나라에 유교사상이 있어서 그런지, 마흔이 넘으니 조심스러워해주신다"라고 웃으며 답했다.

    한편, 강동원을 비롯해 이솜, 이동휘, 김종수 등이 열연한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오늘(27일) 개봉해 관객과 만난다.
    사진 :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캡처
    사진 :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캡처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