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케플러 서영은 "인기 비결? 무대에서 아홉 명의 합을 좋아해주는 것 같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9.25 17:47

    사진: 웨이크원·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웨이크원·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영은이 케플러의 인기 비결로 무대에서의 합을 꼽았다.


    25일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는 다섯 번째 미니앨범 'Magic Hour'(매직 아워)로 컴백하는 케플러(Kep1er)의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agic Hour'는 온 세상이 사랑을 중심으로 돌고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타이틀로 선정된 'Galileo'(갈릴레오)는 사랑에 빠진 소녀가 운명적으로 발견한 상대방과 그 속에서 사랑이라는 감정을 관찰하고 정의하는 과정을 그린 청량하고 그루비한 기타 리프가 인상적인 디스코 펑크 장르의 곡이다.


    특히 케플러는 최근 일본에서 아레나 투어를 개최하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일본에서의 인기 비결을 묻자 서영은은 "처음 리허설을 할 때 텅 빈 공연장을 보고 저희가 이걸 어떻게 채울까 생각을 했는데, 정말 많은 팬들이 가득 채워주셔서 감동을 받았다"라며 "인기 비결은 무대에서 아홉 명의 합을 좋아해주는 것 같다. 저희의 퍼포먼스를 빼놓을 수가 없는 것 같다"라고 자신했다.


    일본 투어 이후 더욱 성장한 지점이 있는지 묻자 마시로는 "무대 경험이 많아질수록 점점 표현력이 늘어가는 것 같다"라며 "그런 부분에서 성장한 것 같다"라고 답했다.


    한편 케플러는 오늘(2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다섯 번째 미니앨범 'Magic Hour'를 발매, 타이틀곡 'Galieo'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