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창욱·위하준·임세미, 압도적 존재감…'최악의 악' 캐릭터 포스터 공개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9.18 17:45

    사진: 디즈니플러스 제공
    사진: 디즈니플러스 제공

    지창욱, 위하준, 임세미가 압도적 존재감을 발산했다.


    18일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최악의 악'이 지창욱, 위하준, 임세미의 압도적 존재감이 빛나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악의 악'은 1990년대, 한-중-일 마약 거래의 중심 강남 연합 조직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경찰 '준모'(지창욱)가 조직에 잠입 수사하는 과정을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 로 지창욱, 위하준, 임세미 등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이 총출동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창욱·위하준·임세미, 압도적 존재감…'최악의 악' 캐릭터 포스터 공개
    이와 관련, 공개된 포스터는 지창욱, 위하준, 임세미의 강렬한 존재감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한-중-일 마약 거래를 무너뜨리기 위해 작전의 최전선에서 몸을 던지는 언더커버 경찰 '준모'로 분한 지창욱은 격렬한 액션을 예고하는 듯한 거친 모습과 함께 "이 작전, 내가 꼭 성공시킬거야" 라는 대사가 더해져 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지창욱은 강남연합에 '권승호'라는 인물로 신분을 위장한 채 잠입하고 다양한 사건을 겪으면서 변화되는 심리를 탁월하게 그려내며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한다.
    지창욱·위하준·임세미, 압도적 존재감…'최악의 악' 캐릭터 포스터 공개
    '준모'의 시선이 향하는 방향과 다른 방향에 시선을 두고 있는 '기철'(위하준)은 강남연합의 보스로 등장해 폭발적인 아우라를 뽐낸다. 아시아 최대의 마약 거래의 중심에 있는 조직을 이끄는 보스다운 날카로운 카리스마 뿐 아니라 절친한 친구 '태호'의 사촌으로 위장하고 등장한 '준모'를 의심하지만 점차 믿음으로 변해가는 과정을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내가 널 믿어야 되지 않겠냐?" 라는 대사는 이러한 '기철'과 '준모'의 관계성을 고스란히 보여주며 궁금증을 자극한다.
    지창욱·위하준·임세미, 압도적 존재감…'최악의 악' 캐릭터 포스터 공개

    여기에 두 사람과의 특별한 인연으로 극에 더욱 큰 긴장감을 불어넣는 '의정'(임세미)은 강단 있는 모습으로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넌 나를 믿어야 해"라는 '의정'의 말은 과연 누구를 향한 것일지, 엘리트 경찰로 직접 사건에 뛰어드는 만큼 그의 활약상을 주목하게 한다. '준모'와 '기철', 그리고 '의정' 사이에 흐르는 미묘한 기류는 이번 작품이 타 범죄 액션 드라마와 차별화되는 매력 포인트로 손꼽히는 만큼 세 사람의 관계성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이번 캐릭터 포스터에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전 세계의 심장을 뛰게 할 강렬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액션과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 그리고 1990년대를 완벽하게 재현한 웰메이드 프로덕션까지 모두 갖춘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 '최악의 악'은 오는 9월 27일 오직 디즈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