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낮에 뜨는 달', 티저 포스터 공개…시공간 넘나드는 환생 로맨스 예고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9.18 16:29

    사진: KT스튜디오지니 제공
    사진: KT스튜디오지니 제공

    '낮에 뜨는 달'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ENA 새 수목드라마 '낮에 뜨는 달'(극본 김혜원·정성은, 연출 표민수·박찬율)은 사랑하는 연인에게 살해 당한 뒤 시간이 멈춰버린 남자와 전생의 기억을 잃고 한없이 흘러가버린 여자의 위험하고 애틋한 환생 로맨스.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압도적 스케일과 흡인력 있는 스토리가 어우러진 강력한 몰입도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도시를 배경으로 강영화(표예진)와 도하(김영대)가 서로 마주하고 있는 장면을 감성적으로 담았다. 기적의 소방대원이라 불리는 강영화는 홀로 살아남은 대가야 귀족 한리타가 환생한 인물. 현대복을 입고 있는 그와 달리 한복 차림의 그림자가 이를 암시한다.


    이어 도포자락 휘날리며 그를 가만히 바라보는 도하의 옆모습이 눈길을 끈다. 신라 귀족 도하는 모종의 사고로 인해 대한민국 톱스타 한준오(김영대)의 몸에 들어가게 되는 인물. "나는 여기 고여 있는데 너는 한없이 흘러가는구나"라는 카피가 과거에 얽매여 있는 도하의 처지를 나타내며 동시에 사랑하는 연인을 잊지 못한 그의 애틋한 마음을 드러낸다.


    김영대와 표예진은 도하와 한리타의 운명적 서사, 한준오와 강영화의 혐관 로맨스를 안정적인 호흡으로 선보이며 설렘을 안길 예정. 이처럼 인기 웹툰 원작과 커플 케미 자랑할 배우 조합이 만난 드라마 '낮에 뜨는 달'이 올 하반기 시청자들의 마음을 단단히 홀릴 것이다.


    한편 ENA 수목드라마 '낮에 뜨는 달'은 '유괴의 날' 후속으로 10월 25일(수) 밤9시 ENA채널에서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