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순정복서' 감독 "김소혜 복싱 실력? 짧은 시간에 많은 성취…김광선 복서 칭찬해"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8.21 15:28

    순정복서 제작발표회 /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순정복서 제작발표회 /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최상열 감독이 김소혜의 복싱 실력을 칭찬했다.


    21일 서울 구로구 더 세인트에서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순정복서'(극본 김민주, 연출 최상열·홍은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순정복서'는 사라진 천재 복서 이권숙과 냉혈한 에이전트 김태영의 인생을 건 승부조작 탈출기를 그린다.


    극 중 김소혜는 '사라진 천재 복서' 이권숙을 맡는다. 복서 역할로 나서는 만큼, 어려운 점은 없었는지 묻자 "일단 복싱 훈련을 하면서 힘든 부분보다는 주어진 시간 안에 최대한 열심히 해내고 싶었다"라며 "천재 복서 역할인데, 그렇게 될 정도의 훈련을 할 시간이 많이 부족했다고 생각한다. 개인적인 부담감이 컸던 것 같고, 스스로 채찍질을 많이 하는 편인데 부족함을 인정하고 발전하는 시기가 늘 왔는데, 이번에는 그 벽이 굉장히 높았고 한계에 부딪혔다"라고 돌아봤다.


    이에 최상열 감독은 "실제로도 본인을 채찍질을 많이 한다"라며 "본인은 지금 아쉬운 점이 많다고 하지만, 저희가 촬영을 다 마치고 시합 장면에 대한 해설 더빙을 따로 했는데, 전 금메달리스트임 김광선 님이 해설위원으로 나섰는데 그 분이 보시더니 정말 잘했다고 폼이 딱 잡혀있다는 칭찬을 해주셨다. 본인이 생각하기에는 부족하겠지만, 다른 사람이 보기에는 짧은 시간에 많은 성취를 이루었다고 자부해도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답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순정복서'는 오늘(21일) 밤 9시 45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