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열아홉스물' 정세운 "내일을 떠올리면 설렐 수 있나, 청춘의 기준"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7.06 13:44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열아홉 스물' MC들이 생각하는 '청춘'은 무엇일까.


    6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넷플릭스 새 예능 '19/20'(열아홉 스물)의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재원, 김정현, 박수지 PD와 MC로 나서는 슈퍼주니어 규현, 배우 김지은, AKMU 이수현, 정세운이 참석했다.


    '열아홉 스물'은 열아홉의 마지막 일주일과 스물의 첫 일주일 그 사이, 아직은 서툴고 풋풋한 Z세대들의 특별한 성장의 순간을 기록한 청춘 리얼리티 예능이다.


    이에 각 MC들이 생각하는 청춘은 어떤 모습일까 묻자 정세운은 "내일을 떠올리면 설렐 수 있나, 그게 약간 청춘의 기준 중 하나인 것 같다"라며 "출연진들이 내일이 기다려지고 빨리 왔으면 바라며 설레는 모습이 그려지는데, 그런 설렘을 느끼면 청춘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수현은 "시간이 지나고 나서야 알게되는 나의 가장 아름다운 모습인 것 같다"라는 생각을 밝혔다.


    김지은은 청춘과 여름이 닮아있는 것 같다고 전했으며, 규현은 "청춘은 순수함인 것 같다"라며 "성인이 되고 세월이 흘러가면 미래를 걱정하게 되는데, 함께 하는 그 순간이 즐겁고 내일에 대한 걱정이 없고, 이 순간을 즐길 수 있는 모습이 청춘인 것 같다"라고 답했다.


    한편 넷플릭스 예능 '열아홉 스물'은 오는 11일 공개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