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45세 김경화, 앞뒤 완벽 화이트 수영복 자태…두 딸 두고 몰래 놀러 온 엄마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7.06 09:50

    사진: 김경화 인스타그램
    사진: 김경화 인스타그램
    김경화가 군살 없는 수영복 자태를 자랑했다.

    지난 5일 김경화가 자신의 SNS에 "나도 이렇게 쉬어가는 게 좋은데 내내 공부하느라 힘들었던 아가씨들은 얼마나 놀고 싶을까. 절대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라는 엄마 견뎌내는 게 어디 쉬웠을까"라며 "엄마만 몰래 놀아서 미안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경화는 한 호텔 수영장에서 화이트에 네이비 라인이 가미된 원피스 수영복을 입고 수영을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김경화는 몸 라인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수영복에도 결점 없는 S라인 자태를 뽐내 시선을 강탈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정말 시원시원하네요", "너무 예쁘세요", "섹시 디바" 등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편, 김경화는 지난 2002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2000년 MBC 공채 아나운서 출신인 그는 2015년 MBC를 퇴사하고 프리랜서로 전향, 배우 활동을 시작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