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캐 임지연'에 한 마디 한, 현직 '기캐' 김가영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1.09 07:52

    사진 : 김가영, 임지연 인스타그램
    사진 : 김가영, 임지연 인스타그램

    기상캐스터(줄여서 기캐)이자 방송인 김가영이 '더 글로리' 속 기상캐스터 임지연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8일 김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더 글로리' 과몰입러로서 #기상캐스터 팩트체크!"라며 세 가지 이야기를 전했다. 지난 12월 30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에서 문동은(송혜교)의 학폭 가해자 박연진 역의 임지연은 성인이 된 후 기상캐스터가 된 모습을 보여주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

    김가영은 '더 글로리' 속 임지연이 '적당히 화려한 직업'이라고 기상 캐스터를 표현한 것에 대해 정정했다. 그는 "빡세게 노력하는 직업. 일상 뿐 아니라 안전도 책임진다는 사명감으로요"라고 설명했다.

    '더 글로리' 속 임지연은 기상 캐스터 대필 작가를 고용했다. 심지어 대필 작가를 무시하는 갑질 언행으로 학창시절과 변함 없는 박연진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에 김가영은 "원고를 대신 써준다?"라며 "CG의뢰부터 취재와 원고 작성까지 오롯이 캐스터의 몫. 때로는 제보 사진, 음악과 의상, 소품사진도요!"라고 실제 기상 캐스터의 남다른 노력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김가영은 실제 같이 완벽하게 카메라 앞에서 기상 캐스터의 모습을 선보이는 '더 글로리' 속 임지연을 극찬했다. 그는 "임지연 배우님은 확신의 기상캐스터. 넝담 아니고 현직이신줄..얼마나 노력하셨을지..더 팬 됐어요"라며 "저도 밤새서 단숨에 다봤는데 시즌2 3월 언제 오려나요..?"라며 글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더 글로리'는 전세계 차트를 보여주는 플릭스 패트롤에서 9일(한국시간) 전세계 5위의 기록을 탈환했다.

    '기캐 임지연'에 한 마디 한, 현직 '기캐' 김가영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