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라미란 "김무열, 진실의 주둥이 역에 애드리브도 술술…" (정직한후보2)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9.20 17:20

    사진 : NEW
    사진 : NEW

    라미란과 김무열의 티키타카가 '정직한 후보2'를 빛냈다.

    20일 영화 '정직한 후보2' 언론시사회가 진행돼 장유정 감독을 비롯해 배우 라미란, 김무열, 윤경호, 서현우, 박진주가 참석했다. '정직한 후보2'는 화려한 복귀의 기회를 잡은 전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과 그의 비서 ‘박희철’(김무열)이 진실만을 말하는 ‘진실의 주둥이’를 쌍으로 얻게 되며 더 큰 혼돈의 카오스로 빠져드는 웃음 대폭발 코미디 영화.

    라미란은 "박희철이 주상숙을 이렇게 생각하고 있는지, 1편에서는 전혀 몰랐다"라고 박희철(김무열)의 진심을 알게 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제가 못난 짓을 해도 무한 신뢰를 보내주는 인물이라고 생각했는데, 너의 속마음을 말해보라고 판을 깔아놓으니 술술 애드리브도 잘 나오고, 시키지 않은 대사도 막 했다. 그러면서 되게 통쾌해하더라"라며 웃음지었다.

    김무열은 "힘든 인고의 시간이었다. 진실을 이야기한다는 것이 도지사님의 치부가 드러나지 않을까 (염려됐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감독님께서도 말씀하셨는데 그 말이 딱같다. 49%의 증오와 51%의 사랑이라면 정말 '애증'이 아니냐. 애증이지만 어쨌든 사랑하는 사람아니냐. 내겐 너무 가까운 사람인거다. 속편을 통해 주상숙과 박희철이 인간적으로 더 돈독해진건 아닌가 싶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영화 '정직한 후보2'는 오는 9월 28일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