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유아인 "송민호 연기…자유로움·깡 충격받았다" (서울대작전)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23 12:06

    사진 : 픽콘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사진 : 픽콘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유아인이 '서울대작전'에서 함께 호흡한 송민호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23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 제작보고회가 진행돼 배우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 문소리, 그리고 문현성 감독이 참석했다. '서울대작전'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 동욱(유아인), 우삼(고경표), 복남(이규형), 윤희(박주현), 준기(옹성우)가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

    송민호는 유아인을 라이벌로 생각하는 갈치 역을 맡았다. 문현성 감독은 "기획단계부터 캐스팅진행되는 모든 분들이 하나의 힙합같은 작업이라고 많이 생각해주신 것 같다. 저도 그런 개념으로 송민호에게 부탁했고 흔쾌히 임했다. '서울대작전'이라는 믹스테잎을 만든다면 어떤 색, 어떤 맛이 나올까 고민을 나눴다"라고 캐스팅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춘 유아인은 "충격받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자유로움, 깡, 기성배우에게 느껴보지 못한 에너지가 표현됐다. 그것이 영화와 잘 맞고, 신선한 공기를 불어넣어준다는 느낌도 받았다. 개인적으로 들려준 이야기도 있었다. 개인적으로 다른 매체로 넘어와 표현하다보니 부담스러울수있는데 그걸 뚫고 나와서 제역할을 해내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며 감탄하고 반성하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서울대작전'은 오는 8월 26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