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옹성우 "저는 빵꾸팸 황금막내…소중한 형·누나가 생겼다" (서울대작전)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2.08.23 12:07

    사진 : 픽콘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사진 : 픽콘 포토에디터 이대덕, pr.chosunjns@gmail.com

    옹성우가 '빵꾸팸' 멤버로 합류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23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 제작보고회가 진행돼 배우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 문소리, 그리고 문현성 감독이 참석했다. '서울대작전'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 동욱(유아인), 우삼(고경표), 복남(이규형), 윤희(박주현), 준기(옹성우)가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

    옹성우는 상계동 맥가이버 준기 역을 맡았다. 옹성우는 "황금막내다. 귀엽고, 사랑스럽고, 마스코트같은 막내미를 담당하고 있다. 엔지니어다. 천재적인 재능도 있다. 막내인 만큼 빵꾸팸안에서 에너지와 미소도 담당하고 있다. 많은걸 담당하다가 중요한 미션을 앞두고 차를 업그레이드 시켜서 멋있는 차로 만들어주는 매카닉이다"라고 자신의 캐릭터를 설명했다.

    작품을 선택하게 된 이유도 밝혔다. 옹성우는 "저는 대본 처음 읽을 때 신났다. 반가웠다. 이런걸 할 수 있구나, 나에게도 이런게 들어오는구나라는 벅찬 마음이 들었다. 그렇게 캐스팅 소식을 듣고 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기회라는 생각이 들었다. 같이 촬영 하기 전에 친해지고 싶다는 생각도 많이 들었다. 좋은 선후배 형, 누나가 생겼다. 너무 소중하다"라며 애정을 전했다.

    한편, '서울대작전'은 오는 8월 26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