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투어스 영재 "라이즈와 동시기 경쟁? 살갑게 인사하는 사이…함께 성장하고픈 마음"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6.24 18:08

    사진: 플레디스 제공
    사진: 플레디스 제공
    투어스가 동시기 컴백하는 아티스트들 사이에서 보여줄 강점을 전했다.

    24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TWS(투어스)의 두 번째 미니앨범 'SUMMER BEA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신보는 짜릿한 '첫 만남(미니 1집 'Sparkling Blue')' 이후 더 깊어지는 관계 속에서 '함께 하는 것에 대한 즐거움, 두근거림'을 이야기하는 앨범이다. 타이틀곡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는 펑키한 리듬과 선명한 색감의 신스 사운드가 조화로운 하이브리드 팝 장르로, TWS 특유의 청량하고 밝은 음악 색깔이 돋보이는 노래다.

    투어스가 아이돌 컴백 러시 가운데 보여줄 자신만의 강점을 전했다. 특히 5세대 대표 보이그룹으로 꼽히는 라이즈와 동시기 활동하게 된 것에 대해 영재는 "우선 라이즈 선배님들과는 무대 뒤에서 만날 때마다 살갑게 오며가며 인사를 주고 받는 사이다. 함께 성장해나가고 싶은 마음이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투어스의 강점은 알록달록한 청량감이다. 이번에 많은 선배님들이 컴백해서 함께 무대를 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영광이다. 최선을 다했으니 좋게 봐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TWS는 오늘(24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SUMMER BEAT!'를 발매하고 컴백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