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투어스 신유X한진 "세븐틴 부승관이 먼저 연락해 격려…커피차도 보내줬다"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6.24 18:07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사진: 굿뉴스닷컴 제공
    투어스가 세븐틴의 격려에 감사를 표했다.

    24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TWS(투어스)의 두 번째 미니앨범 'SUMMER BEA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신보는 짜릿한 '첫 만남(미니 1집 'Sparkling Blue')' 이후 더 깊어지는 관계 속에서 '함께 하는 것에 대한 즐거움, 두근거림'을 이야기하는 앨범이다. 타이틀곡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는 펑키한 리듬과 선명한 색감의 신스 사운드가 조화로운 하이브리드 팝 장르로, TWS 특유의 청량하고 밝은 음악 색깔이 돋보이는 노래다.

    투어스가 소속사 선배 세븐틴의 응원을 전했다. 이날 영재는 "세븐틴 선배님들께서 늘 만나 뵐 때마다 반갑게 맞아주시고 살갑게 대해주신다. 멤버들의 이야기도 귀 기울여 들어주시고 조언을 아끼지 않으셔서 이번 앨범 준비할 때도 큰 도움이 됐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신유와 한진은 세븐틴 부승관을 언급했다. 신유는 "선배님께서 먼저 연락해 주셔서 '음악 너무 좋다'라고 격려해 주셨다. 굉장히 힘이 됐다"라고, 한진은 "승관 선배님이 우리 활동할 때 커피차도 보내주셨다. 요즘도 '같이 밥 먹자'라는 말씀도 하셨다"라며 부승관의 후배 사랑을 덧붙였다.

    한편, TWS는 오늘(24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SUMMER BEAT!'를 발매하고 컴백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