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이제훈, 식단까지 조절한 '탈주' "진짜 절박하게 연기…잘 전달됐으면"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4.06.17 17:12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이제훈이 영화 '탈주' 속에서 규남 역을 맡아 식단까지 조절하며 연기 투혼을 펼쳤다.

    17일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탈주' 언론시사회가 진행돼 배우 이제훈, 구교환 그리고 이종필 감독이 참석했다. '탈주'는 내일을 위한 탈주를 시작한 북한병사 규남(이제훈)과 오늘을 지키기 위해 규남을 쫓는 보위부 장교 현상(구교환)의 목숨 건 추격전을 그린 영화.

    이제훈은 "마음은 더 해내고 싶고 앞서 있는데, 체력적으로 받쳐주지 않을때 괴로웠던 경우가 있었다"라고 규남을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그는 "규남의 입장, 배우 이제훈으로 영화를 대하는 태도, 규남이 이 세상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의지를 보이는게 촬영을 하면서 동질감을 많이 느낀 것 같다. 영화를 보니 더 응원해주고 싶었다. 진짜 절박하게 연기하며 그런 긴장감과 마음이 관객에게 잘 전달되면 좋겠다, 그 마음으로 연기한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종필 감독은 "정말 극한이었다. 해뜰 때 뛰는 장면을 말하면 짧을 때 뛰어야했다. 그래도 감동스러운 건 뛰고 뛰고 정말 사람이 걷지도 못할 정도였는데 진짜 숨도 제대로 못쉬는 복서가 '아직 링에 오를 수 있다'고 하는것처럼 말하는게 짠했다. 굉장히 많이 구르고, 빠지고 그런걸 볼 때 연출자로 감사하고 미안한 마음이 있었다. 동시에 궁금했다. 왜 저렇게까지 할까. 이제훈은 영화에 진심인 사람이고, 규남을 통해서, 탈주를 통해 관객과 나눌 마음이 극한까지 달리게 하지 않았나 싶다. 이제훈에게 감사의 말 하고 싶었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탈주'는 오는 7월 3일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