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하정우, 여진구 악역 도전에 감탄 "눈 돌아가 엄청난 에너지" (하이재킹)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4.06.13 17:37

    사진 : 굿뉴스닷컴 제공
    사진 : 굿뉴스닷컴 제공

    배우 여진구가 영화 '하이재킹'에서 악역에 도전했다.

    13일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하이재킹'의 시사회가 진행돼 배우 하정우, 여진구, 성동일, 채수빈을 비롯해 김성한 감독이 참석했다. '하이재킹'은 1971년 대한민국 상공, 여객기가 공중 납치되면서 벌어지는 극한의 상황을 담은 영화.

    여진구는 '하이재킹'에서 여객기 납치범 '용대' 역을 맡았다. 그는 "용대라는 인물은 실제 모티프된 인물이 있지만 정보가 딱히 없어서 감독님과 주로 구상했다. 그 안에서 감독이 추천해준 영화도 있었는데 참고라기보다 많은 것들을 감독과 함께 이야기하고 대화하면서 구체적으로 그림을 그려나갔다. 폭탄이 터지고 나서가 아니고 오히려 폭탄이 터지기 전 용대의 감정과 상황에 조금 더 몰입하며 자연스럽게 해보려고 했다"라고 고민의 지점을 전했다.

    하정우는 여진구의 악역 도전에 감탄의 마음을 더했다. 그는 "여진구에게 매번 하는 얘기가 있다. 용대 역을 하면서 액션, 감정씬도 많고 육체적으로 부딪히는 장면도 많았다. (여)진구가 눈이 돌아가서 엄청난 에너지를 뿜을 때가 있었다. 그리고 리허설과 촬영이 끝나면, 상당히 미안해하는 표현을 했다. 그때 매 회차 매 연기를 전력질주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용대의 싱크로율은 말할 것도 없고 왜 여진구가 이렇게 지금까지 대중에게 사랑받고, 열정적으로 연기하는 순간을 눈으로 확인하는 순간이었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영화 '하이재킹'은 오는 6월 21일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하정우, 여진구 악역 도전에 감탄 "눈 돌아가 엄청난 에너지" (하이재킹)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