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핸섬가이즈' 이희준 "이성민 비주얼 보며 위기감 느껴…즐거운 경쟁"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6.11 17:55

    영화 '핸섬가이즈' 스틸 / 사진: NEW 제공
    영화 '핸섬가이즈' 스틸 / 사진: NEW 제공
    이성민과 이희준이 비주얼 경쟁을 언급했다.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핸섬가이즈' 언론시사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남동협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성민, 이희준, 공승연, 박지환이 참석했다.

    '핸섬가이즈'는 한 번 보면 절대 잊을 수 없는 '재필'과 '상구'가 전원생활을 꿈꾸며 새집으로 이사 온 날, 지하실에 봉인됐던 악령이 깨어나며 벌어지는 고자극 오싹 코미디. 극 중 이성민은 험상궂은 외모와 달리 한없이 새침한 터프가이 '재필' 역을 맡았다.

    극 중 재필과 상구는 서로를 미남이라고 자화자찬하는 캐릭터로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장발 헤어나 터프한 스타일링 등으로 파격적인 비주얼 변신을 보여준 두 사람은 캐릭터를 준비하는 과정을 전했다.

    이성민은 "희준 씨가 만들어 놓은 캐릭터와 어떻게 밸런스를 맞춰서 해야 할지 본능적으로 느껴졌다"라며 "앙상블을 맞추는 신에서 (희준 씨 덕분에) 수월하게 제 연기를 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희준은 "선배님이 민소매를 입고 살 탄 자국을 내달라고 분장팀에 이야기하실 때, 그리고 배는 하얗게 하시는 걸 보면서 위기감을 느꼈다. 그래서 저는 부항 자국을 해야겠다 싶었다"라며 "현실적이면서 재밌는 아이디어를 내면서 작업한 현장이었다. 서로 즐거운 경쟁을 했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영화 '핸섬가이즈'는 오는 26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