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故 최진실 딸' 최준희, 화장 지워도 예쁘네…청초한 미모 자랑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5.01 09:06

    사진: 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최준희가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달 30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릴스를 통해 화장을 지우는 영상을 게재하며 "다들 평온한 저녁 보내세요"라며 "저녁도 쿠앤크로 마무리! 이 한 팩에 배부르게 잘 수 있음"이라며 자신이 판매 중인 제품 홍보에 나섰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영상에서 최준희는 화장을 지운 뒤 민낯을 공개, 평소 SNS를 통해 화려한 미모를 자랑했던 것과 달리 청초한 분위기까지 자아내 감탄을 더했다.


    한편 故 최진실의 딸로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진 최준희는 16살에 루푸스를 진단받고 투병했다. 당시 치료를 위해 복용한 스테로이드 약물의 부작용으로 체중이 증가하며 극심한 관절통과 부종으로 인한 고통을 호소했지만, 현재는 꾸준한 자기 관리로 44kg를 감량하고 건강을 되찾았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