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입틀막' 고경표X'맑눈광' 강한나X'국민사위' 주종혁, '비밀은 없어' 캐릭터 포스터 공개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4.10 11:27

    사진: JTBC 제공
    사진: JTBC 제공
    오는 5월 1일(수) 첫 방송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비밀은 없어’(극본 최경선, 연출 장지연)가 고경표, 강한나, 주종혁, ‘방송국 놈들’의 동상이몽 캐릭터 포스터 3종을 공개했다. 각 인물의 웃음 유발 포인트를 단번에 캐치할 수 있는 재치 만점 카피와 배우들의 표정 연기가 시선을 확실하게 잡아 끈다.

    먼저, 송기백(고경표)은 “진실만을 말하는(?) 아나운서”다. 그러나 이러한 소개와는 다르게 동공은 당황한 듯 확장돼 있고, 두 손은 다급히 입을 틀어막고 있다. 기백은 예상치 못한 감전 사고를 당한 뒤, 매우 솔직한 속마음을 폭죽 터지듯 터뜨리게 되고, 그래서 “진심으로 거짓말하고 싶습니다”라는 게 진짜 속마음이다. 지난 8년간 온갖 K-직장인의 처세술과 이미지 메이킹으로 울트라 FM 아나운서란 수식어를 얻고, 메인 앵커 자리 발탁까지 목전에 두고 있는 기백이 이 거짓말 같은 상황을 어떻게 헤쳐 나갈지 벌써부터 궁금해진다.

    그렇게 진실만을 말하는 기백을 보고 ‘맑눈광’(맑은 눈의 광기)을 드러내고 있는 인물이 있다. 바로 “죽었던 감이 살아 돌아온 예능작가” 온우주다. 험난하고 치열한 예능계에서 12년이나 버텨 축적된 ‘짬에서 나온 촉’이 기백을 보고 발동하고, 그녀의 눈엔 마치 신대륙을 발견한 듯한 환희가 서린다. 거짓말을 못 하게 돼 미치고 팔짝 뛸 것 같은 기백을 보며, 주먹을 불끈 쥐고 “시청률 사냥꾼을 잡았어요”라며 눈빛을 반짝이는 우주의 동상이몽은 벌써부터 배꼽을 붙잡게 한다.

    한편, “국민 사위로 사랑받는 주가 최고의 예능인” 김정헌의 동상이몽은 우주다. 일년만에 대차게 ‘망돌’(망한 아이돌)이 된 후, 십 년 가까이 방송가 주변을 전전했던 그의 인생은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 2위에 등극하면서 반전됐다. “아들처럼 생각해주세요”라는 살가운 매력 어필로 전국 어머니들의 마음을 훔쳤기 때문. 그렇게 누구나 섭외하고 싶은 스타 예능인이 된 그의 최종 목표는 전 연인 우주에게 다시 다가가는 것이다. 그런데 당연히 자신을 섭외해줄 거라 생각한 우주의 감이 엉뚱하게도 기백을 향하면서 흥미진진한 관계성이 펼쳐진다.

    제작진은 “이미지만 봐도 캐릭터와 스토리를 상상할 수 있는 포스터가 완성된 건 웃음을 향한 열정으로 각각의 인물의 에너지를 200% 이상 뿜어낸 배우들의 연기 덕분이었다”고 전하며, “가정의 달인 5월, 남녀노소 온가족이 다 함께 웃고 즐길 수 있는 작품으로 안방극장을 들었다 놓겠다.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통제불능 혓바닥 헐크가 된 아나운서 송기백이 열정충만 예능작가 온우주를 만나며 겪게 되는 유치하고 발칙한 인생 반전 드라마 ‘비밀은 없어’는 오는 5월 1일 수요일 저녁 8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