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기안84, 21년 만에 모교 금의환향…특별 강연 앞두고 동공지진(나혼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4.04 10:29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MBC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대학교 입학 21년 만에 금의환향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특별강연자로 모교를 방문하는 기안84의 모습이 공개된다.

    기안84는 특별강연자로 모교 수원대를 21년 만에 찾는다. 학교 앞에 다다른 그는 교문 위에 걸린 ‘03학번 김희민 강연’ 대형 현수막에 몸 둘 바를 몰라 하며 미소를 짓는다. 캠퍼스를 거닐며 대학생 김희민의 기분을 새록새록 떠올리는 기안84. 학생이 아닌 강연자로 모교에 온 그는 “어우..떨려..”, “진짜 기분 이상하다”라며 얼굴 가득 설렘을 띄운다.

    기안84는 강연 시작까지 3시간 가까이 시간이 뜨자, 캠퍼스 이곳저곳을 탐방한다. 후배들의 수준급 그림 실력에 놀라고, 실시간 벽에서 20년 전 ‘03학번 김희민’이 남긴 흔적에 놀란다. 기안84는 과거의 흔적을 이집트 상형문자에 비유하며 “내가 파라오다!”라고 우쭐대 폭소를 안긴다.

    그런가 하면, 미대 복도 소파에 홀로 앉아 있는 기안84의 모습도 눈길을 모은다. 후배들과의 소통을 원하면서도 쉽게 말을 걸지 못하고 눈치를 살피는 기안84. 그런 그는 MZ 후배들의 음료 타임에 용기를 내어 “한 입만 주면 안 되니?”라며 첫 입을 뗀다. 음료를 한 입 얻어 마신 기안84는 그만의 빨대 매너(?)를 보여준다. ‘03학번’ 기안84와 후배들의 만남은 어땠을지 본방송을 궁금케 한다.

    특별강연자로 모교에 금의환향한 기안84의 모습은 오는 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