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혜윤, 저의 팬 떠올리며 연기 "편지와 만남 떠올렸다"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4.04.03 14:56

    사진 : tvN
    사진 : tvN

    김혜윤이 '선재 업고 튀어'에서 열성 팬의 모습을 선보인다.

    3일 tvN 새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극본 이시은 연출 윤종호 김태엽)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배우 변우석, 김혜윤, 송건희, 이승협을 비롯해 윤종호 감독이 참석했다.

    '선재 업고 튀어'는 삶의 의지를 놓아버린 순간, 자신을 살게 해줬던 유명 아티스트 ‘류선재’(변우석). 그의 죽음으로 절망했던 열성팬 ‘임솔’(김혜윤)이 최애를 살리기 위해 시간을 거슬러 2008년으로 돌아가는 타임슬립 구원 로맨스 드라마로, 송건희는 임솔(김혜윤)의 구 최애이자 밴드부 베이시스트 김태성 역을, 이승엽은 류선재(변우석)의 절친이자 자감고 밴드부 리더 백인혁 역을 맡았다.

    김혜윤은 임솔 역을 맡았다. 그는 "제가 누군가를 엄청나게 솔이처럼 덕질을 해본 적이 없다. 간접 경험으로 연기했다. 대신 참고했다면, 저희 팬 분들이 저에게 편지써주거나, 만났을 때 모습을 떠올리며 솔이를 연기했다"라고 자신의 팬을 떠올렸음을 전했다.

    한편, 변우석, 김혜윤, 송건희, 이승협 등의 열연이 담긴 tvN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는 오는 4월 8일(월)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