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오정연, 반쯤 내린 바이크슈트 속 글래머 자태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3.31 09:32

    사진: 오정연 인스타그램
    사진: 오정연 인스타그램
    오정연이 레이싱 선수로 활약했다.

    지난 30일 오정연이 자신의 SNS에 "라이더 5년 차지만 레이서로서는 명실상부한 삐약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정연은 레이싱 대회에 출전한 모습이다. 바이크 슈트를 입고 엄지척 포즈를 취하고 있는 오정연은 거침없이 트랙을 달리며 걸크러시 매력을 뽐냈다. 경기를 마친 오정연은 보디슈트를 반쯤 내린 후 해맑게 미소 짓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늘 안전운전하세요", "너무 예쁘세요", "응원합니다", "에너지 넘치는 모습 멋져요" 등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편, 오정연은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으로 지난 2015년 프리랜서로 전향한 후 배우 겸 방송인으로 활약 중이다. 최근에는 JTBC 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에서 열연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