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닭강정' 이병헌 감독 "김유정, 베테랑 선배님 포스 있어…알아서 뚝딱뚝딱 연기해"[픽터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3.18 17:18

    사진: 넷플릭스 제공
    사진: 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 시리즈 '닭강정'의 이병헌 감독이 김유정의 활약을 언급했다.

    18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시리즈 '닭강정'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의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닭강정'은 의문의 기계에 들어갔다가 닭강정으로 변한 딸 민아(김유정)를 되돌리기 위한 아빠 선만(류승룡)과 그녀를 짝사랑하는 백중(안재홍)의 신계(鷄)념 코믹 미스터리 추적극이다.

    이날 이병헌 감독은 김유정과의 첫 작업 소감을 묻는 말에 "유정 씨와 처음 작업해 보는데 베테랑 선배님의 포스가 있더라"라고 운을 뗐다. 이어 "선배님이 현장에 오시면 스태프들은 조금 불편할 수 있는데 저는 오히려 그런 게 좋다. 알아서 잘 해주시는 게 편해서 선배님들과 작업하는 걸 좋아하는데, 유정 씨가 딱 그랬다. 알아서 뚝딱뚝딱 잘 하시더라. 디렉션도 별로 필요가 없었다"라고 떠올렸다.

    이어 "쉬운 연기는 아닐 텐데 그냥 카메라 앞에서 가서 금방 (연기를) 해내는 모습을 보고 '이 사람 참 좋은 배우구나. 진짜 선배님 같다. 베테랑 포스가 있는 배우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닭강정'은 넷플릭스에서 전편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