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강우 "김남주와 부부 호흡…폐가 되지 않을까 고민 있었다" (원더풀월드)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2.29 16:52

    원더풀월드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원더풀월드 제작발표회 / 사진: 픽콘DB

    김남주와 김강우가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


    29일 서울 마포구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극본 김지은, 연출 이승영·정상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법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극 중 김남주와 김강우는 부부 관계로 등장한다. 김강우는 김남주와 호흡을 묻는 질문에 "제가 데뷔하기 전부터 누나를 브라운관에서 봤는데, 이 캐릭터를 맡아 부부 역할을 할 수 있을까에 대한 혼자만의 고민과 걱정이 있었다"라고 전했다.


    이에 김남주는 "미안해"라고 적었고, 김강우는 "그런(?) 고민이 아니라 이 분과 함께 할 때 폐가 되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이었다. 아무래도 저보다 훨씬 대 선배님이시고 그렇다보니까 그랬는데, 첫 촬영부터 '네 마음대로 놀아봐'라는 마음으로 편하게 대해주셨다. 덕분에 어리광 부리듯 편하게 연기를 할 수 있었고,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김강우의 말을 들은 김남주는 "사실 나이 차이가 많이 나기 때문에 저도 부부 역할을 하기에는 미안했다"라며 "그런데 연기를 해보니까 김강우 배우야말로 후배지만 든든하게 기댈 수 있는, 참 어른이라는 생각을 많이 했다. 오리혀 제가 도움을 많이 받았다"라고 전해 두 사람이 완성할 호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MBC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는 오는 3월 1일(금)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