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연상호 감독 '기생수: 더 그레이', 오는 4월 5일 넷플릭스 공개 확정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2.28 17:51

    사진: 넷플릭스 제공
    사진: 넷플릭스 제공
    넷플릭스 시리즈 '기생수: 더 그레이'​가  4월 5일 공개를 확정 짓고,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기생수: 더 그레이'는 인간을 숙주로 삼아 세력을 확장하려는 기생생물들이 등장하자 이를 저지하려는 전담팀 '더 그레이'의 작전이 시작되고, 이 가운데 기생생물과 공생하게 된 인간 '수인'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된 론칭 포스터에서는 하늘에서 떨어지는 정체불명 기생생물들의 포자가 시선을 끈다. 인간들을 향해 떨어진 포자는 인간에게 침투해 다양한 형태로 변모하는 모습으로 심상치 않은 사건의 시작을 알린다. 그리고 그 한가운데에 얼굴 한쪽이 변형되어, 기생수의 촉수가 뻗어 나가고 있는 '수인'(전소니)의 모습은 그가 어떻게 기생수와의 기묘한 공생을 하게 된 것인지 궁금하게 한다. 또한 인간도 기생수도 아닌 변종으로서 '수인'이 어떻게 생존해 나갈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인간들 사이에 완벽하게 파고들어라"라는 카피는 한국에 파고든 기생생물로 인해 누가 인간이고 누가 기생수인지 모를 상황 속에서 벌어질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기생수: 더 그레이'​는 기생생물이 인간의 뇌를 장악해 신체를 조종한다는 기발한 상상력과 철학적인 메시지로 30개 이상의 지역과 국가에서 누적 판매 2천 5백만 부 이상을 기록한 이와아키 히토시의 만화 '기생수'를 원작으로 하고 있다. '​기생수: 더 그레이'​는 서양 고유의 '좀비'를 한국적인 맥락 하에 재탄생 시키며 K-좀비 열풍과 함께 글로벌 히트를 기록한 연상호 감독이 인간에게 침투하는 '기생생물'을 소재로 선보일 신 차원의 크리처 장르물로, '한국에 기생생물이 떨어지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라는 그의 상상력에서 출발했다.

    '기생수: 더 그레이'에 대해 원작자인 '기생수'의 이와아키 히토시 작가는 "무엇보다 '새로운 이야기'라는 점에서 두근거렸습니다. 원작자이면서 동시에 놀라움과 감동을 맛보는 한 명의 관객이기도 하기 때문에. 원작 만화가 일본에서 영상화 되었을 때 생각했었는데요, 저에게 원작 만화는 '자식'이고, 애니메이션과 실사 영화는 '손자'와 같은 느낌입니다. 제 개인의 수작업으로 작은 방 한 칸에서 태어난 것이 '자식'이고, 그 자식이 세상으로 나가 많은 사람들의 지혜와 경험, 기술을 만나 탄생한 것이 '손자'입니다. 이번에 한국에서도 '손자'가 태어나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그리고 그것이, 다른 장소를 무대로 한 '새로운 이야기'라는 점에서, 제 상상을 훨씬 뛰어넘는 세계로 안내해 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한국의 장르 마스터 연상호 감독은 "만화와 애니메이션을 공부하던 시절 만화의 교본과도 같았던 기생수를 확장해서 영상화를 하는 것은 마치 꿈꾸었던 이상이 실현되는 것과도 같은 작업이었다"라고 전해 두 크리에이터 사이의 충분한 존중을 통해 작품이 탄생할 수 있었음을 짐작하게 했다. 특히 칸영화제 감독주간에 초청된 '돼지의 왕'​과 시체스국제영화제 애니메이션 부문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한 '사이비' 등의 애니메이션 감독이자 '지옥' 등 만화 원작을 실사화하는 작품에서 완벽한 비주얼 구현과 뛰어난 대중성으로 두각을 보였던 연상호 감독과 '개와 늑대의 시간', '나 홀로 그대', '괴이',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등을 집필한 류용재 작가가 공동 집필로 참여해 '기생수: 더 그레이'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더 증폭되고 있다.

    또한 '​기생수: 더 그레이​'에 출연한 배우들의 참신한 조합도 빼놓을 수 없는 관전 포인트다. 드라마 '청춘월담', '당신의 운명을 쓰고 있습니다'와 영화 '소울메이트', '악질경찰' 등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전소니가 기생수 '하이디'와 기묘한 공생을 하게 되는 '수인' 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 넷플릭스 시리즈 'D.P.', '킹덤: 아신전', 넷플릭스 영화 '길복순', 영화 '모가디슈' 등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중을 사로잡는 구교환은 사라진 여동생을 찾기 위해 기생수를 쫓는 '강우'로 또 한 번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인다. 영화 '리미트', '​헤어질 결심 ',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반도' 등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이정현은 기생수 전담반 '더 그레이' 팀의 팀장이자 기생생물에게 남편을 잃고 오직 기생수 절멸을 위해 살아가는 '준경'으로 분해 전에 본 적 없는 강렬함을 전한다.

    또한 넷플릭스 시리즈 '​D.P.' 시즌2,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 영화 '반도' 등에서 활약한 권해효가 '수인'을 끝까지 보호하려는 남일경찰서의 고참 형사 '철민' 역, 영화 '방법: 재차의',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등으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인 김인권이 '철민'의 후배이자 기생수 소탕 작전에서 한몫 하려는 '원석' 역으로 분해 탄탄한 연기 앙상블을 완성했다.

    제작을 맡은 클라이맥스 스튜디오는 참신한 소재와 높은 완성도로 화제를 모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D.P.'​, 넷플릭스 영화 '정이', '황야'와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 등을 제작해 전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글로벌 콘텐츠 제작사 와우포인트(WOW POINT)는 한국, 미국, 일본 등 국내외에서 독창적인 로컬 콘텐츠를 활발히 제작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한국형 미스터리 스릴러로 주목받은 넷플릭스 시리즈 '선산'을 전 세계에 공개했다.

    전 세계에서 큰 사랑을 받은 '기생수' 원작의 세계관을 확장하는 새로운 이야기를 그려낸 연상호 감독의 독창적인 시선과 상상력을 살펴보는 것은 물론 전소니, 구교환, 이정현, 권해효, 김인권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신선한 라인업으로 기대를 모으는 '​기생수: 더 그레이'는 4월 5일(금)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