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2.20 08:00

    사진: RBW 제공
    사진: RBW 제공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마마무(MAMAMOO)가 개별 활동에 집중할 것을 예고했다.


    오늘(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문별은 정규 1집 'Starlit of Muse'(스탈릿 오브 뮤즈)를 발매한다. 문별이 데뷔 9년 8개월 만에 첫 선을 보이는 정규 앨범으로, '문별(뮤즈)이 펼치는 작품(별빛)'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새 앨범에는 문별의 자작곡을 포함 총 12곡의 신곡이 담겨 한층 확장된 음악적 스펙트럼을 입증한다. 김도훈 프로듀서 등 RBW 사단을 비롯해 한해, 원위가 수록곡 피처링으로 지원사격에 나서며 웰메이드 앨범 탄생을 예고한다.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데뷔 후 솔로 정규 앨범을 발매하는 것은 처음이다. 컴백을 앞두고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갤러리 스페이스 소포라에서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한 문별은 "그만큼 다양한 장르로 준비했고 자신감있게 들고 온 앨범이다. 하루하루 이 앨범이 공개될 날만 기다리면서 기분 좋은 날을 보내고 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앨범은 더블 타이틀로 결정됐다. 각기 다른 분위기의 'Think About'과 'TOUCHIN&MOVIN'으로 문별의 다양한 모습을 어필할 예정이다. 문별은 요즘 가장 'Think About' 하는 것에 대해 "보컬"이라며 "어떻게 다양하게 들려줄까 생각이 들고, 알고리즘에는 보컬 레슨이 뜰 정도다"라고 말했다.


    문별은 그간 마마무 활동을 통해 보컬에 대한 결핍이 있었다고 고백하며 "래퍼로서 좋은 말도 많이 들었지만, 제가 기대치에 미치지 못했을 때는 안 좋은 이야기도 듣다보니 반항하는 마음이 컸다. 사실 제가 데뷔 때는 랩을 하고 싶지 않았는데, 나머지 셋의 보컬에 비해 아쉬운 부분이 있다보니 랩으로 전향을 했었다. 이번 앨범을 통해 랩은 물론이고, 노래도 좋다는 말을 듣고 싶은 마음이 크다"라고 전했다.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보컬 역량을 강화하고자 트레이너는 물론, 솔라에게도 조언을 구했다며 문별은 "언니 같은 경우 같은 곳에 있다 보니 노래를 들려주고 레슨도 받았는데, 많이 의지가 된 것 같다"라며 "언니가 멋있겠다고 한 말이나 대중들이 좋아하겠다는 말이 큰 응원이 됐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솔라의 경우 문별과 RBW에서 한솥밥을 먹고 있다. 휘인과 화사는 각각 더라이브, 피네이션에서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2014년 데뷔해 10년 만에 첫 솔로 정규를 발매하게 된 상황이지만, 마마무로서도 데뷔 10주년인 만큼, 그룹 활동에 대한 계획이 있는지도 궁금했다. 문별은 "아직까지는 딱히 계획 중인 것은 없다. 각각 다방면에서 활동 중이고 10년 동안, 작년까지도 단체 활동을 열심히 한 만큼, 개개인의 역량을 보여줄 시기라고 생각하고 그런 모습을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도 앞으로 마마무의 활동에 대한 의지가 있다는 점은 분명히 강조했다. 문별은 "네 명 모두 각자 원하는 음악 장르와 모습이 다르긴 하지만, 마마무라는 이름 안에 있는 것을 좋아한다. 모두가 같이 만들었고, 인생에서 가장 큰 부분을 함께 하기도 했다. 그런 부분에서는 서로 마음이 잘 맞고 언제라도 좋은 곡을 만났을 때는 꼭 활동을 하자는 이야기를 나누었다"라고 말했다.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10주년' 마마무, 개별 활동 집중…문별 "역량 보여줄 시기" [픽터뷰]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