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진성빅쇼 BOK', D-DAY…"이런 무대 꿈도 꿔보지 못해" 관전 포인트 공개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4.02.10 14:00

    사진: KBS 제공
    사진: KBS 제공
    현 시대 긍정의 아이콘이자 가장 서민적인 가수 진성의 삶과 노래를 통해 새해 복(bok)을 전하는 진성 빅쇼의 시청포인트를 공개한다.

    10일(오늘) 방송되는 KBS2TV 설특집 ‘진성빅쇼 BOK, 대한민국’은 ‘보릿고개’, ‘태클을 걸지마’, ‘내가 바보야’, ‘안동역에서’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폭넓은 세대의 사랑을 받아온 ‘트롯 메들리의 최강자’ 진성이 40년 무명 시절과 벼락같이 찾아온 혈액암을 극복하고 다시 맞이한 인생의 황금기를 돌아보며 “괜찮아”, “다 잘 될 거야”(be okay)라는 긍정의 메시지와 시청자들에게 새해 복(bok)을 기원하는 뮤직 토크쇼이다. 특히 KBS 설 특집 쇼는 지난 2021년 무려 29%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한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를 시작으로 ‘피어나라 대한민국 심수봉’, ‘We’re HERO 임영웅’까지, 매년 두 자릿수의 경이로운 시청률을 달성해 대한민국 대표 명절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

    ‘진성빅쇼 BOK, 대한민국’을 통해 진성은 “그동안 이런 무대는 꿈도 꿔보지 못했다”라고 고백하며 혼신을 다하는 역대급 무대를 선보인다. 진성은 이번 빅쇼를 통해 총 9번의 단독무대와 4번의 듀엣무대를 소화하는 동안 나이를 뛰어넘는 열정의 에너지와 겸손함 속에 후배들을 일일이 챙기는 배려심으로 깊은 감동을 선사한다. 특히, ‘님의 등불’, ‘태클을 걸지마’, ‘안동역에서’ 뿐 아니라 조용필의 ‘단발머리’를 댄스와 함께 선보여 객석을 뜨겁게 달구었다는 후문이다.

    이 같은 진성의 열정에 MC 장윤정을 비롯해 정동원, 김호중. 이찬원 등 트롯 어벤저스가 파워풀한 무대로 힘을 보탠다. 진성이 스스로 어머니라고 부르는 장윤정과는 여러 예능을 통해 입증된 찰떡 케미를 또 다시 확인시키며 웃음이 끊이지 않는 토크를 선보인다. 또한 정동원, 김호중, 이찬원은 단독 무대와 진성과의 듀엣 무대까지 다양하게 소화하며 선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이번 ‘진성빅쇼 BOK, 대한민국’은 40년 긴 무명과 혈액암을 극복하고 정상에 우뚝 선 진성을 통해 “괜찮아”, “다 잘 될 거야”(be okay)라는 긍정의 메시지와 시청자들에게 새해 복(bok)을 기원한다는 의미가 담겨 있어서 뜻깊다. 칠전 팔기 정신으로 버텨온 진성의 인생이야기와 부인 용미숙 여사와의 알콩달콩안 금슬이 공개되며 감동과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40년 무명과 암을 딛고 오뚝이처럼 우뚝 일어선 진성의 삶과 무대가 펼쳐질 KBS 설특집 ‘진성빅쇼 BOK, 대한민국’는 2월 10일 토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