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나는솔로' MC들 대본 없다…18기 광수 지적에 PD "순발력으로 승부"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4.02.08 08:46

    사진 : 유튜브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
    사진 : 유튜브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

    18기 광수가 '나는솔로' MC 데프콘, 이이경, 송해나의 대본에 대한 의구심을 품었다.

    지난 8일 유튜브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에서는 '나는솔로' 18기 출연진들이 전원 출석한 가운데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라이브 방송에서 출연진들은 솔직한 이야기를 꺼냈다.

    18기 광수는 '나는솔로' PD에게 "MC들 대본이 있냐"라고 물었다. 이에 PD는 "대본이 없다. 기본적인 스토리 흐름 정도, 대략적인 포인트 정도 알고 모니터보시며 대략적인 느낀 감정을 이야기한ㄷ. 주로 순발력으로 승부하는 분들이다. 바로 반응하는 것이 프로그램 취지에 맞지, 미리 대본을 보는 건 저희 취지와 잘 안 맞는다. 오프닝, 클로징멘트, 그리고 정리할 부분이 있는 것만 대본이 있다. 나머지는 즉흥적으로 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18기 광수는 '나는솔로' MC를 맡은 데프콘의 반응에 아쉬움을 토로했다. 그는 "MC들이 저에게 가혹한 면이 있지 않았나 싶다. 편집은 어쩔 수 없다. 없는 사실을 만든건 아니지 않냐. 그래서 말도 안통하는 사람이다라는 이미지가 생긴건 자초한 게 있는 것 같다. 그런데 '나는솔로' 출연이 확정되고 모니터링하면서 누구인가 삐그덕하면 MC 역할이 크다고 체감했다. 그런데 저에겐 반대였다. 4회차 남자들이 선택할 때 저에게 '나무 뒤에 숨어서 아무것도 하지 말라'고 호통을 치더라. 다음 날 친척동생이 전화와서 친척 어르신들이 너무 슬퍼했다고 하더라"라고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연애 프로그램에서 '아무것도 하지마'라는 건 사형선고다. 게다가 조금 전 마지막 방송을 봤는데 '망했어'라는 건 그때 좌절을 엄청 많이 했다. 잘 하고 싶엇는데, 영자님에게 조금 안 좋은 모습을 결국 보여드릴 수밖에 없었고 자괴감도 들었다. 그래서 '망했어'라고 하셨는데 희화화 한 것 같았다. 보면서 아쉬웠다. 개인적으로 아쉬웠다"라며 이야기를 마무리 지었다.

    이에 PD는 "MC들이 많은 말을 하는데 방송에서는 최소한의 말로 정리한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광수님 입장에서 편집하면 해결될 일을 그렇지 못한 경우도 있다. 프로그램이 무거운니, MC들은 과하게 띄우고 농담으로 전환시키기도 한다. 저희 제작진도 한편으로는 상황별로 한 것에 대해 크게 광수님 입장을 이입하지 못했다. 저희도 나름대로의 오류가 있던 것 같다"라고 반성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나는솔로' MC들 대본 없다…18기 광수 지적에 PD "순발력으로 승부"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