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베이비몬스터, 7인 완전체로…건강 회복한 아현 4월부터 활동 복귀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1.25 09:26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양현석 총괄 프로듀서가 멤버 아현 복귀로 새로운 출발선에 선 7인조 베이비몬스터의 공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25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YG Surprise Announcement'를 게재했다. 오는 2월 1일 신곡 'Stuck In The Middle' 발매에 앞서 글로벌 팬들이 기다려온 아현의 복귀 소식과 더불어 촘촘히 세팅 중인 향후 활동에 대한 힌트가 담긴 영상이다.


    먼저 양현석 총괄 프로듀서는 "다행히 아현이가 건강을 완벽하게 회복했고, 오늘부터 YG에 다시 나와 앨범에 들어갈 곡들의 녹음을 하는 중이다. 여러분들에게 정말 이 기쁜 소식을 빨리 전달 드리고 싶어 인사드리게 됐다"고 전했다.


    아현은 오는 4월 발매되는 베이비몬스터 첫 미니앨범부터 활동을 함께한다. 'BATTER UP'과 'Stuck In The Middle'은 아현이 참여한 버전으로 이 앨범에 수록된다. 양 총괄은 "7명의 완벽한 베이비몬스터 그룹 활동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베이비몬스터, 7인 완전체로…건강 회복한 아현 4월부터 활동 복귀

    7명의 멤버로 완전체가 된 베이비몬스터는 YG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글로벌 음악시장을 본격 정조준한다. 양 총괄은 "10명 내외였던 YG 내부 프로듀서진들을 40~50여 명까지 보강했다. 이전보다 훨씬 속도감 있게 진행될 것이라는 약속을 드린다"며 "가을 즈음에 정규앨범을 발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양현석 총괄 프로듀서는 "2월 1일에 발표되는 'Stuck In The Middle'도 많이 응원해주시길 바란다"며 "7명이 다시 뭉쳤다. 가장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너무 행복하고 감사드린다"며 글로벌 팬들에 인사를 전했다.


    아울러 이날 'Stuck In The Middle'의 컨셉을 유추할 수 있는 모션 콘텐츠와 크레딧 포스터가 베일을 벗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짙은 밤하늘 위 유영하던 별빛들이 하나의 빛을 만들어내 몽환적 분위기를 선사, 서정적인 멜로디와 어우러져 베이비몬스터가 새롭게 보여줄 음악에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앞서 YG 측은 "뛰어난 가창력과 유니크한 음색에 오롯이 집중할 수 있는 곡"이라고 전했던 터. 오리지널 힙합 무드의 데뷔곡 'BATTER UP'과는 또 다른 매력을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라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