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여자)아이들 'Wife', '선정적 가사'로 심의 부적격…타이틀로 분위기 바꿀까 [핫토PICK]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1.24 14:02

    사진: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여자)아이들 선공개곡 'Wife'가 최근 논란의 중심에 섰다.


    오는 29일 정규 2집 '2'(Two)로 컴백을 예고한 (여자)아이들은 지난 22일 선공개곡 'Wife'(와이프)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하며 분위기를 예열시키고자 했다. 뮤직비디오 속 (여자)아이들은 모두 초록색 단발 가발을 쓰고 등장, 키치한 분위기를 연출했지만 노래 가사가 논란이 됐다.


    전소연이 단독 작사 참여한 'Wife' 가사에는 여러 성적인 은유가 담겨있다. 게다가 앞서 발매한 (여자)아이들 'Queencard'(퀸카)가 어린 아이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으며 챌린지 열풍을 이끌었던 만큼, 이번 곡을 발매한 것이 더욱 유해하다는 반응이 쏟아졌다.

    (여자)아이들 'Wife', '선정적 가사'로 심의 부적격…타이틀로 분위기 바꿀까 [핫토PICK]

    반면 (여자)아이들의 새 앨범 타이틀이 'Super Lady'(슈퍼 레이디)인 만큼, '와이프'라는 수동적인 여성상에 국한되지 않고, 적극적인 여성상을 그린 것이 아니냐는 반응도 있다. (여자)아이들은 전작 중 'NXDE'(누드)를 통해서도 마릴린 먼로의 모습을 차용해 '주체적 섹시함'을 강조한 바 있다.


    다만 선정적인 가사를 쓰고 싶다면 '19금' 표기를 했어야 했는데, 이를 하지 않았다는 것에 대해서도 지적이 이어졌다. 이날 공개된 KBS 심의 결과에 따르면 (여자)아이들 'Wife'는 '지나치게 선정적으로 묘사된 가사'로 인해 부적격 판정을 받기도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외국 힙합 같다고 하는데, 외국 힙합도 19금 걸고 가사 쓴다", "은유도 아니고 노골적인 것 같아서 불편하다", "선 넘었다고 생각한다", "꼭 무슨 메시지를 넣어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건가", "어차피 음악방송 할 생각은 없는 곡이었나보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여자)아이들 'Wife', '선정적 가사'로 심의 부적격…타이틀로 분위기 바꿀까 [핫토PICK]

    이처럼 논란에 휩싸인 (여자)아이들이 과연 타이틀곡을 통해 분위기를 바꿀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4일 자정 공식 SNS 채널 등을 통해 'Super Lady'의 스토리 필름을 오픈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여자)아이들은 스파클링한 가루 위에 누워 다양한 포즈를 취하며 눈부신 비주얼을 자랑했다.


    이어 숫자 '2'모양의 열쇠 구멍을 보려고 하는 사람들과 그 틈으로 비치는 멤버들의 모습이 교차되며 미스터리한 무드를 극대화해 궁금증을 자극했다. 특히 'We think the power of inscape'(우리는 생각한다 내면의 힘을)라는 내용의 내레이션에 이어 소연의 'Super'라는 멘트로 영상은 마무리, 타이틀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한편 (여자)아이들의 정규 2집 '2'는 타이틀곡 'Super Lady'를 비롯해 총 여덟 개 트랙이 수록됐다. 자체 프로듀싱 그룹답게 이번 신보에도 소연부터 민니, 우기, 미연까지 작사, 작곡에 참여해 완성도 높은 앨범을 예고한 바 있다.

    (여자)아이들 'Wife', '선정적 가사'로 심의 부적격…타이틀로 분위기 바꿀까 [핫토PICK]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