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韓 결혼 3년 차' 카니, 키가 보여준 '내 남자의 여자'에 "나쁜 X" (나혼자산다)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4.01.13 10:00

    사진: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사진: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가 절친 카니를 위한 원정 요리와 막장 드라마 시청으로 '아낌없이 주는 키'가 되어 줬다. 친구들과 공유하는 무지개 회원들의 가족애는 시청자들로 하여금 연신 흐뭇한 미소를 짓게 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에서 키는 '가솔린' 작업을 하며 친해진 안무가 카니의 신혼집을 방문했다. 카니는 세네갈계 프랑스인으로, 비욘세와 캘리 롤랜드, 브랜디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와 작업한 글로벌 안무가 겸 댄서였다. 또한 한국인과 결혼한 지 3년 차인 그는 남편을 위해 주거지를 한국으로 바꾼 '사랑꾼'이었다.


    이날 키가 카니의 집을 방문한 이유는 시어머니에게 사랑을 전달하고 싶은 'K-며느리' 카니를 돕기 위해서였다. 카니는 키를 위한 웰컴 푸드로 세네갈 전통 음식인 '야사'를 대접했다. 키는 처음 경험하는 세네갈 요리 맛에 대만족한 모습. 카니는 키를 만나기 전부터 팬이었음을 고백했다. 키는 카니의 시어머니에게 헌정할 요리 굴깍두기와 김치만두를 만들기 시작했다. 카니는 넘치는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여러 차례 키의 잔소리를 유발했다.


    키는 막장 드라마를 좋아하는 카니를 위해 레전드 드라마 '내 남자의 여자'를 보여줬다. 카니는 친구 남편을 유혹하며 불륜을 저지르는 충격 전개에 과몰입하며 흥분의 리액션을 쏟아냈다. 손으로는 만두를 빚으면서 시선은 드라마에서 떼지 못한 채 동시에 “나쁜X” 리액션을 내뱉는 키와 카니의 쌍둥이 같은 투샷은 폭소를 자아냈다.


    굴깍두기와 김치만두를 완성하자, 카니의 남편이 귀가했다. 카니 남편은 전직 록밴드 소속으로, 현재는 시장에서 과일 도매업을 하고 있다고. 키는 시어머니에게 점수를 따고 싶어 하는 사랑스러운 며느리 카니를 위해 시어머니와 영상통화를 나눴고, 카니 부부를 위한 커플 잠옷을 선물했다. 행복해하는 절친 부부의 모습에 더 행복해하는 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다음주는 조규성의 덴마크 생활의 또 다른 모습과 자취 9단인 규현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될 예정이어서 벌써부터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