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화란' 홍사빈, 신인남우상 수상 "첫 공중파…송중기와 영광 나누고파"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11.24 21:06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영화 '화란'을 통해 존재감을 각인시킨 배우 홍사빈이 '제44회 청룡영화상' 신인 남우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24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개최됐다. 이날 김혜수는 30회 동안이나 이어온 '청룡영화상'의 마지막 MC로 섰으며, 유연석이 그와 함께 자리했다.

    신인남우상의 주인공으로 홍사빈이 호명됐다. 그는 무대에 올라 "제가 공중파 출연이 처음이다. 지금 너무 떨린다. 열심히 해보겠다. 먼저 사랑하는 어머니, 아버지, 그리고 나의 친구들 항상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저는 이 감사하다는 말이 참 좋다. 따뜻하고 말할 때마다 행복한 기분이 든다. 지금 제 마음 속에 있는 감사한 분들을 말씀드리고 내려가겠다"라고 차분하게 소감을 이어갔다.

    이어 "항상 나에게 주인공이라고 말씀해주신 플러스엠 분들, 그리고 이 상으로 인해 생기는 행복한 감정을 눌러담아 겸손하게 정진하겠다. 멋지고 낭만있게 연기하겠다. 그리고 제가 우연치않게 모 회식에서 한 선배님께서 하신 이야기를 들었다. '화란'을 찍고 있는데 거기 나오는 신인 배우 친구가 기쁘고 예쁘다고 말씀해주신 송중기 선배님과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라고 덧붙이며 소감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제44회 청룡영화상'은 오후 8시 30분부터 KBS2에서 생중계됐다. '제44회 청룡영화상' 최우수 작품상 후보에는 '거미집', '다음 소희', '밀수', '올빼미', '콘크리트 유토피아'가 올랐으며, 남우주연상 후보에는 도경수(더문), 류준열(올빼미), 송강호(거미집), 유해진(달짝지근해:7510), 이병헌(콘크리트 유토피아), 여우주연상에는 김서형(비닐하우스), 김혜수(밀수), 박보영(콘크리트 유토피아), 염정아(밀수), 정유미(잠)가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