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패션

혜리 "최근 3개월 간 여행자로서 삶을 살았다" [화보]

  • 에디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11.21 10:36

    01/04

    신작 영화 '빅토리' 촬영을 마친 배우 혜리의 화보와 인터뷰가 '마리끌레르' 12월호를 통해 공개되었다.

    대중에게 친숙한 밝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아닌 새로운 컨셉의 화보에 도전한 혜리는 시크한 분위기의 흑백 사진에도 완벽히 어우러지는 표정과 포즈를 선보이며 감탄을 자아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신작 '빅토리' 촬영 후의 일상부터 연기에 대한 생각과 자신을 탐구하며 얻은 생각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최근 3개월 간은 여행자로서 삶을 살았다 말한 혜리는 파리부터 뉴욕, 도쿄 등 다양한 여행지를 둘러보았다 말하며, 그 시간 속에서 사색을 즐기기도 했다 말했다. 특히 뉴욕에서 사색의 시간을 많이 가졌다는 그는 늘 현재에 집중하며 살았지만, 생각해보니 과거와 현재, 미래는 모두 연결되어 있으며 지금의 선택들이 이후의 자신을 만든다는 점을 깨달았다는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연기에 대해선 배우로서 매년 한 작품 이상씩 부지런히 행한 시간들을 돌아보며, 주어진 것 안에서 매번 조금씩 다른 선택을 하려 애썼고 하나씩 완수해내며 보람도 있었다는 마음을 드러냈다. 그렇지만 여전히 ‘해냈다!’는 마음을 들지 않고, 그래서 늘 애써서 100%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는 신념도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앞으로는 스스로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 어떤 상태인지를 잘 살펴보며 다가오는 30대를 맞이하고 싶다는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무수한 성찰의 시간을 통해 성장을 거듭하는 배우 혜리의 더 많은 이야기는 11월에 발간되는 '마리끌레르' 12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