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6기 영숙X상철, 섹드립·양다리 흙탕물 "더럽고 소름 vs 문제없다"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11.20 07:42

    사진 : 16기 영숙, 상철 인스타그램
    사진 : 16기 영숙, 상철 인스타그램

    '나는 솔로' 16기 영숙과 상철의 흙탕물 싸움이 이어지고 있다. 돌싱특집 방송 후에도 각종 논란과 불화 등으로 화제를 모아가는 16기다.

    20일 16기 영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상철과의 모바일 메신저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내용에는 SBS PLUS와 ENA '나는 솔로'를 통해 인연을 맺은 16기 영숙과 상철이 방송 후 이어진 연락 내용이 담겨있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호감을 가진 모습부터 아슬아슬한 수위의 대화까지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영숙은 다른 네티즌에게 제보받은 외설적인 카톡 내용을 공개하며, 상철이 한국에 온 후 3명의 여성과 관계를 가졌음을 주장했다. 16기 영숙은 "늙은 저질 미국인아. 순진한 척 그만하고. 카톡 짜집기해서 날 모함하지 않았으면, 내가 오픈 안 했지. 덕분에 제보 받은거 잘 오픈했고. 너무 더럽고 소름끼쳐서 다 보면 내릴게"라고 밝혔다.

    이에 16기 상철은 "평범한 한 싱글 남성이 방송을 통해 갑자기 받은 인기에 디엠을 수백 통을 받고 반려자를 찾느라 한국 나가서 여자 딱 7명 만났고, 3명 사귀고 헤어졌습니다. 그런데 영숙, 영철, 영수, (변)혜진이 본인들의 망가진 이미지를 나를 공격하여 회복해보려고 제 사생활을 무슨 금캐듯이 샅샅히 뒤져서 찾으면서 이제 하다못해 제가 사귈 때 어떤 여성과 플러팅 한 것까지 뒤져서 내놓고 있는 상황입니다"라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또한 "섹드립 대부분 짜집기지만, 서로 좋아하는 성인 남녀간의 이성관계에서 찐한 대화 전혀 문제 될 거 없다! 다들 당당하게 건전한 성생활 하세요"라는 글을 덧붙여 게재하기도 했다.

    16기 영숙이 자신과의 교제를 원하고 있었다고 주장을 덧붙이기도 했다. 16기 상철은 "헤어지고 한참 후 한국에 나가고 라방까지 다 마치고 미국에 돌아왔을때도 앙금을품고 저를 지속적으로 공격하고 험담을하여 이렇게 한번씩 따지면 영숙이 이렇게 관계를 다시 회복하고 싶어하는 듯 답하곤 했습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렇게 제가 명확하게 헤어지자고 여러번 얘기했는데 계속 영숙이가 맘을 정리하지 않고 미련을 가졌던 카톡 내용이 수두룩 합니다. 니말데로 내가 그렇게 나쁜놈이면 도대체 왜 나랑 계속 사귀고 싶어 한 거니 영숙아?"라고 물었다.

    이에 16기 영숙은 "내가 늙고 못생긴 미국인 아저씨를 왜 사귀고 싶어해? 웃김"이라는 댓글을 달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한편, '나는 솔로' 16기에서 영숙과 상철은 서로에 대한 호감을 가졌지만, 자녀를 양육 중인 영숙이 미국에 사는 상철과의 만남을 현실적으로 어려워하며 아쉬운 결별을 맞이했다. 하지만, 그 후 진흙탕 싸움이 이어지며 화제를 이어가고 있다.

    16기 영숙X상철, 섹드립·양다리 흙탕물 "더럽고 소름 vs 문제없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