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톱스타 L씨'는 이선균? 소속사 "사실관계 확인 중…관련인 A씨에게 지속적 협박" (공식입장)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10.20 16:01

    사진 : 픽콘DB
    사진 : 픽콘DB

    이선균 소속사 호두앤유 엔터테인먼트 측이 마약 혐의 내사 착수 관련 보도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20일 이선균 측은 "먼저 저희 회사 소속인 이선균 배우에 관한 보도로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깊은 사과의 말씀드린다. 당사는 현재 이선균 배우에게 제기되고 있는 의혹에 대해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며, 앞으로 진행될 수 있는 수사기관의 수사 등에도 진실한 자세로 성실히 임하고자 한다"라며 공식 입장을 밝혔다.

    다른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소속사 측은 "이선균 배우는 사건과 관련된 인물인 A씨로부터 지속적인 공갈, 협박을 받아와 이에 대해 수사기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와 관련해 향후 진행 상황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말씀드리도록 할 것"이라고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또한 "악의적이거나 허위 내용을 담은 게시글 등으로 인해 허위 사실이 유포될 경우 강력히 대응해 나갈 예정"이라면서도 "다시 한번 심려를 끼치게 되어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고 공식 입장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지난 19일 경기신문은 인천광역시 경찰청의 말을 인용, 강남 유흥업소를 수사하던 중 톱스타 L씨의 마약 관련 혐의를 확보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관계자는 "유아인 급 연예인의 정보를 확보해 내사 중"이라며 "아직 마약 관련 범죄 혐의가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