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8월 교통사고' NCT 태일, 치료와 안정 필요…"11월 단독 콘서트 불참"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10.18 10:44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NCT 127이 8인 체제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18일 SM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 팬덤 라이프 플랫폼 위버스의 NCT 127 커뮤니티를 통해 태일의 건강 상태 및 향후 일정과 관련한 공지를 게재했다.


    태일은 지난 8월 15일 새벽 스케줄을 마치고 귀가하던 도중 교통사고를 당했다. 당시 오른쪽 허벅지 골절 진단을 받아 수술을 마쳤다. 소속사는 "태일은 성공적으로 수술을 마친 뒤, 하루 빨리 팬 여러분과 만나고 싶은 의지를 가지고 치료에 전념하며 건강을 회복 중"이라며 먼저 상황을 알렸다.


    다만 "아직은 충분한 치료와 안정이 필요한 시기인 만큼, 11월 예정되어 있는 NCT 127 세 번째 단독 콘서트 ‘NEO CITY – THE UNITY’에는 태일이 함께하지 못하게 되었다"라며 팬들의 양해를 당부했다.


    한편 NCT 127은 오는 11월 17~19일, 24~26일까지 6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총 6회에 걸쳐 단독 콘서트 'NCT 127 3RD TOUR 'NEO CITY : SEOUL - THE UNITY''를 개최한다.

    ◆ 태일 건강 상태 및 활동 관련 공지사항 전문.


    안녕하세요.


    NCT 태일의 건강 상태 및 향후 일정 관련해 말씀드립니다.


    지난 8월 교통사고로 부상을 입은 태일은 성공적으로 수술을 마친 뒤, 하루 빨리 팬 여러분과 만나고 싶은 의지를 가지고 치료에 전념하며 건강을 회복 중입니다.


    하지만 아직은 충분한 치료와 안정이 필요한 시기인 만큼, 11월 예정되어 있는 NCT 127 세 번째 단독 콘서트 ‘NEO CITY – THE UNITY’에는 태일이 함께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팬 여러분의 너른 양해 부탁드립니다.


    태일의 건강을 함께 걱정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당사는 태일이 건강한 모습으로 팬 여러분과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