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반짝이는 워터멜론' 설인아 "첫사랑 수식어? 대본에 숟가락만 얹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9.21 17:31

    사진: tvN 제공
    사진: tvN 제공
    설인아가 '첫사랑 아이콘' 수식어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21일 오후 tvN 새 월화드라마 '반짝이는 워터멜론'(극본 진수완, 연출 손정현·유범상)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손정현 감독을 비롯해 배우 려운, 최현욱, 설인아, 신은수가 참석했다.

    '반짝이는 워터멜론'은 음악에 천부적인 재능을 타고난 코다(CODA) 소년 은결(려운 분)이 1995년으로 타임슬립해, 어린 시절의 아빠 이찬(최현욱 분)과 함께 밴드를 하며 펼쳐지는 판타지 청춘 드라마. 극 중 설인아는 첼로 여신이자 미국 유학 후 돌아온 인기녀 '세경'으로 분한다.

    첫사랑 아이콘을 연기하게 된 설인아는 비법에 대해 "저만의 비법이 있다기보다는 대본이 너무 잘 쓰여져 있었다. 대본 자체로 제 존재감이 뿜뿜하도록 만들어주셔서 저는 거기에 제 연기를 얹었다. 황정민 선배님의 명언처럼 차려진 밥상에 숟가락만 얹었다 할 정도다"라며 "저를 그런 존재로 만들어주셔서 감사하고, 그 수식어를 가슴 깊이 예쁘게 담아두겠다"고 말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반짝이는 워터멜론'은 오는 25일 밤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