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강동원, 박정민 팬심 고백 "도련님 잘 모시고 있어요" [픽터뷰]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9.21 13:56

    사진 : AA그룹, NEW 제공
    사진 : AA그룹, NEW 제공

    강동원이 영화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 특별 출연한 배우 박정민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21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영화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서 천박사 역을 맡아 열연한 배우 강동원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귀신을 믿지 않지만 귀신 같은 통찰력을 지닌 가짜 퇴마사 ‘천박사’(강동원)가 지금껏 경험해본 적 없는 강력한 사건을 의뢰받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강동원은 극 중 귀신을 믿지 않는 가짜 퇴마사 ‘천박사’ 역을 맡아 능청스러우면서도 비밀을 가진 양면적인 인물을 선보였다. 강동원은 "극 전체를 이끌고 가야해서 템포 조절을 해야하는데, 너무 무겁지 않게 가려고 했고요. 천박사의 아픔에 대한 영화가 아닌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려고 한 거니까요. 거기에 매몰되지 않으려고 톤 조절을 했어요. 감정의 원동력이긴 하지만, 천박사는 생활력도 있고 감정만으로 사는 인물을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캐릭터에 대한 설명을 더했다.

    극 중 천박사(강동원) 일행은 선녀(지수)를 모시는 무당(박정민)에게 중요한 정보를 얻는다. 무당으로 특별출연한 박정민은 강동원과 차기작 '전란'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며 인연을 이어간다. 해당 작품에서 강동원은 박정민의 몸종으로 예고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강동원은 박정민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그는 "(박)정민 씨가 너무 재미있게 해줘서요. 촬영할 때도 재미있었고요. 지금도 계속 같이 촬영하고 있고. 너무 재미있어요. 개인적으로 너무 팬으로 '오늘은 어떻게 할 것인가' 기대되고요. 티격태격 도련님 잘 모시고 있습니다"라며 웃음지었다.

    한편, 강동원이 웃음과 액션을 베이스로한 어드벤처 영화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오는 9월 27일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