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뮤직

크래비티 "9명 함께일 때 든든해…우리는 컬러풀한 그룹"[화보]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9.19 10:09

    01/05

    그룹 크래비티(CRAVITY, 세림, 앨런, 정모, 우빈, 원진, 민희, 형준, 태영, 성민)가 화보를 통해 가을을 닮은 싱그러운 비주얼을 뽐냈다.

    19일 패션 매거진 엘르 측이 크래비티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크래비티는 각자의 개성이 잘 드러나는 캐주얼한 스타일링과 함께 9인 9색의 화려한 비주얼을 뽐냈다. 한층 더 강렬해진 눈빛으로 치명적인 아우라를 뽐내며 글로벌 팬심을 들썩이게 만들었다.

    함께 공개된 유닛 화보에서도 크래비티는 자연스러운 포즈와 생동감 넘치는 표정 연기로 각자의 매력을 어필했다. 멤버들의 물오른 비주얼과 탄탄한 피지컬,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어우러져 가을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포근한 화보를 완성했다.

    화보 촬영 후 인터뷰에서는 지난 11일 발매된 크래비티의 여섯 번째 미니 앨범 '선 시커(SUN SEEKER)'에 대한 이야기가 이어졌다. 팀의 리더이자 앨범 작업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세림은 수록곡 '러브 파이어(Love Fire)'에 대해 "제목을 보자마자 영화 '엘리멘탈'이 떠올랐다. 드라마나 영화를 많이 보고 가사에 녹여내는 편이다"라고 자신만의 곡 작업 노하우를 밝혔다.

    이어 팀으로서 계속 찾고(Seek) 싶은 것은 무엇인지 묻는 질문에 세림은 "우리 음악을 러비티(크래비티 공식 팬클럽명)와 나누며 여러 가지 감정을 함께 느끼고 싶다", 정모는 "전 세계 러비티들을 만나 새로운 추억도 쌓고 무대를 행복하게 즐기고 싶다"라고 답하며 깊은 팬 사랑을 드러냈다.

    크래비티는 지난 5월 서울을 시작으로 데뷔 첫 월드 투어 '2023 크래비티 첫 번째 월드 투어 '마스터피스'(2023 CRAVITY THE 1ST WORLD TOUR 'MASTERPIECE')'를 통해 미주 6개 도시와 아시아 각국의 팬들을 만났다.

    이에 앨런은 "데뷔 전부터 꿈꿔온 일들이 이뤄진 듯해 기뻐서 힘들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다", 태영은 "여정을 함께한 멤버들이 대견하다", 민희와 성민은 각각 "각국의 언어로 '사랑한다'는 말을 할 수 있게 됐다", "팬들이 기다리고 있다는 사실이 동력이 됐다"라고 답했다.

    또 형준은 "무대 위에서 관객들을 마주하며 반응을 체감할 때 팀으로서 자부심이 커진다", 원진은 "9명이 함께일 때 든든하다. 그 힘이 보는 분들께도 전해지면 좋겠다"라며 그룹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내비쳤다. 우빈 또한 "크래비티는 어떤 색이든 될 수 있는 팀이다. 한 마디로 컬러풀하다"라고 답하며 앞으로 보여줄 무궁무진한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크래비티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엘르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필름이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크래비티는 여섯 번째 미니 앨범 '선 시커'의 타이틀곡 '레디 오어 낫(Ready or Not)'으로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