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최강창민, 최애 나은이 만난 성덕…"SM의 희망이 되어줄래?"(슈돌)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8.22 16:10

    사진: KBS 제공
    사진: KBS 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내레이터 최강창민이 나은과 만나 팬심을 폭발시키며 진정한 성덕으로 거듭난다.

    22일(오늘) 방송되는 ‘슈돌’ 492회는 ‘기억할게 이 여름날’ 편으로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찐건나블리가 더보이즈(THE BOYZ)와 있지(ITZY)와 댄스 챌린지에 도전하며 귀여운 춤 실력을 대방출한다. 그 가운데 나은의 팬임을 공개적으로 밝혔던 최강창민이 나은과 처음으로 만나 보는 이들을 두근거리게 한다.

    찐건나블리는 처음으로 ‘슈돌’의 더빙실을 찾아 내레이터를 맡고 있는 소유진, 최강창민과 처음으로 만난다. 특히 최강창민은 지난 7월 내레이터 합류때부터 나은의 팬임을 밝히며 나은을 향한 사랑을 꾸준히 드러내고 있던 바. 화면으로만 보던 나은을 실물 영접한 최강창민은 연신 탄성을 지르며 입을 틀어막는다. 나은이 “창민 삼촌 안녕하세요”라며 반갑게 인사를 하자, 최강창민은 믿기지 않는다는 듯 “나은아”라고 이름만 부른 채 말을 잇지 못해 웃음을 선사한다. 더해 최강창민은 나은이 건네는 사탕에 “나은아 삼촌이 다 먹을게”라며 환한 미소로 찐팬임을 인증해 최강창민과 나은의 설레는 만남에 기대가 치솟는다.

    이어 나은이는 ‘2세대 아이돌’의 대표주자인 동방신기 최강창민의 앞에서 있지(ITZY)의 ‘달라달라’ 춤을 선보인다. 나은은 긴장도 잠시, 자신만만하고 상큼한 걸그룹 안무를 완벽 소화해 흐뭇함을 자아낸다. 최강창민은 나은의 춤에 눈을 떼지 못하며 성덕이 된 기쁨을 온몸으로 만끽한다고. 급기야 최강창민은 “나은아 SM에 와서 희망이 되어 줄래?”라며 진심 어린 삼촌 팬의 마음을 드러낸다고 해 최강창민과 나은의 만남 뒷이야기에 궁금증이 모인다.

    이처럼 가요계 레전드 가수 윤복희부터 최강창민까지 사로잡고 있는 찐건나블리의 깜찍 발랄 매력이 담길 ‘슈돌’ 본방송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KBS2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92회는 오늘 22일(화)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