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소녀시대 윤아·송강, '가장 연애하고 싶은 남녀 스타' 1위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8.22 10:39

    사진: 픽콘DB
    사진: 픽콘DB

    연인으로 가장 함께 하고픈 싶은 연예인·스포츠스타는 누굴까?


    궁합AI 소개팅 애플리케이션 '궁합팅'을 출시한 스타지오 소프트가 총 200명을 대상으로 '가장 연애하고 싶은 남녀 연예인·스포츠 스타'를 설문조사한 결과 가수 겸 배우 윤아와 송강이 남녀 각각 1위를 차지했다.


    '궁합팅'을 만든 스타지오 소프트는 지난 8월3일부터 10일까지 20~60대 남녀 각각 100명씩 총 200명을 대상으로 '궁합팅' 공식 인스타그램 및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은 결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가장 연애하고 싶은 여자 스타 1위에 선정된 윤아는 76%라는 압도적인 지지율을 보였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킹더랜드'에서 알콩달콩 로맨스를 선보인 윤아는 남성들의 워너비 스타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남자 스타 1위 송강(36%)은 매력적인 외모와 연기력을 겸비한 배우로 섹시하면서도 소년미를 간직한 스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위는 월드컵 이후에도 식지 않는 인기를 과시하고 있는 축구선수 조규성(27%)과 '영원한 피겨여왕' 김연아(7%)가 차지했다. 3위는 '미스터트롯' 이후 수년간 정상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가수 임영웅(18%)과 뛰어난 가창력과 다재다능한 매력의 소유자 소녀시대 태연(5%)으로 나타났다. 이어 4위는 차은우(9%)와 수지(3%), 5위는 임시완(9%)과 아이유(3%)가 각각 올랐다.


    스타지오소프트는 "요즘 대중이 연인이 되고 싶어하는 남녀상이 설문조사에 반영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외적인 매력뿐 아니라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는 태도 등에 많은 점수를 줬다고 본다"라고 전했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