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김희선 "유해진과 러브신? 내가 더 격렬하게 해…웃겨서 고생"[픽터뷰]

  • 에디터 이우정
    • 기사

    입력 : 2023.08.20 11:32

    사진: 힌지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힌지엔터테인먼트 제공
    '달짝지근해' 김희선이 유해진과의 러브신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지난 10일 영화 '달짝지근해: 7510(이하 '달짝지근해')'의 주역 김희선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달짝지근해'는 과자밖에 모르는 천재적인 제과 연구원 치호(유해진)가 직진밖에 모르는 세상 긍정 마인드의 일영(김희선)을 만나면서 인생의 맛이 버라이어티하게 바뀌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극 중 김희선은 극외향인이자 순수한 사랑을 꿈꾸는 긍정 마인드의 소유자 '일영' 역을 맡았다.

    이날 김희선은 유해진과의 자동차 극장신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 신에서는 자동차 안에서 영화를 보던 두 사람이 격렬한 스킨십을 나누는 모습이 담겼다. 김희선은 "이 신 걱정을 정말 많이 했다. 로맨스를 할 때 주로 남자분이 리드를 하고, 저는 끌려가는 신을 많이 해봤는데 제가 이렇게 적극적이고 과격하게 하는 건 처음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 신은 누가 뭐래도 내가 오빠에게 더 격렬하게 (스킨십을) 해야 하는데, 유해진 오빠가 웃음을 못 참더라. 얼굴이 다가가면 웃음이 터져서 NG를 많이 냈다"며 "제가 오빠에게 막 키스를 할 때 오빠가 '이러시면 안돼요'하는 신이 있는데 저도 정말 어금이 꽉 깨물고 웃음을 참으며 했다. 생각보다 잘 나온 것 같아서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희선, 유해진 주연의 '달짝지근해: 7510'은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