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소문2' 진선규, 악귀와 혼연일체…사람 죽이고 구치소 탈옥

  • 에디터 하나영
    • 기사

    입력 : 2023.08.13 10:23

    사진: tvN '경이로운소문2' 방송 캡처
    사진: tvN '경이로운소문2' 방송 캡처

    '경이로운 소문2' 진선규가 폭주와 함께 악귀와 혼연일체가 되어 안방극장을 공포로 물들였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극본 김새봄, 연출 유선동)(이하 '경이로운 소문2') 5회는 마주석(진선규)이 악귀와 일체화된 후 소문(조병규)과 대면하는 모습까지 일제히 휘몰아치며 몰입감을 폭발시켰다.


    재판장에서 필광(강기영), 겔리(김히어라)는 살기가 넘실거리는 마주석을 발견하곤 "우리와 같은 놈이네. 마음에 드는 눈빛이야"라고 흥미를 느낀 후 자신들을 알아보는 마주석과 눈이 마주치자 아직 악귀가 깨어나지 않은 마주석의 잠재적 역량에 놀라워했다. 한편 소문은 마주석이 "그놈을 용서한다고 할까? 다 잊었다고 할까? 민지(홍지희 분)는 이제 없어. 이제 다시 예전으로 돌아갈 수 없다"라고 선을 그으며 차가운 눈빛을 보이자 이전에는 느끼지 못했던 이질적인 기운을 느꼈고, 가모탁(유준상 분) 역시 카운터즈에게 "(마주석) 위험해 보였어"라고 경고해 앞으로 휘몰아칠 폭풍전야를 예고했다.


    그사이 카운터즈는 악귀 겔리를 뒤쫓던 중 악귀즈가 백두기획건설 사기분양 사건의 배후임을 알아챘다. 악귀 겔리는 백두기획건설로부터 사기를 친 돈을 찾으러 왔지만 돈세탁 업자들은 이미 두 악귀의 돈을 빼돌린 뒤였고, 이에 분노한 겔리가 돈세탁 업자들을 죽인 뒤 돈의 행방을 찾아내려는 순간 카운터즈가 나타났던 것. 특히 겔리는 도망치던 중 나적봉(유인수 분)의 능력이 악귀 냄새 맡는 후각임을 알게 되어 손에 땀을 쥐는 흥미진진한 전개가 펼쳐지며 몰입감을 높였다. 이와 함께 가모탁은 "사건은 피해자들이 끝났다고 할 때 끝나는 거야"라며 필광과 겔리를 수배 내린 뒤 소문과 함께 돈세탁 장소로 추정되는 세탁소에서 증거를 확보했다. 아울러 소문이 도망가는 돈세탁 업자의 목덜미에서 장미 문신을 발견하면서 카운터즈는 백두기획건설 사기분양 사건 수사에 박차를 가했다.


    이 가운데 악귀 필광과 겔리는 "그 눈빛, 느껴지는 힘이 달랐어. 그런데 그 힘을 누르고 있단 말이지? 우리가 먼저 도와줘야지. 두고 봐. 힘을 받아들이기만 한다면 마주석, 아주 특별한 놈이 될 거야"라며 특별한 능력이 예측되는 마주석을 자기편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그에게 접근했다. 그 사이 마주석 내면의 악 또한 "이제라도 복수할 기회를 만들어야지", "네 아내와 태어나지도 못하고 죽은 아이만 생각해", "날 받아들이기만 하면 돼. 그럼 세상 누구도 우리를 못 막는다고"라며 유혹했고, 그 순간 필광이 마주석의 면회를 오면서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필광은 마주석에게 "너에게 진실을 알려주려 온 사람"이라고 밝힌 뒤 "네 아내를 죽인 게 정말 박프로였을까? 가엽게도 마주석 넌 아직 진실의 근처에도 가지 못했어"라며 자신의 염력을 과시하는 동시에 마주석의 분노를 자극했다. 이후 마주석을 또다시 찾아간 필광과 겔리. 겔리는 마주석의 기억을 읽은 뒤 "뽀물이 어때? 태명을 된소리로 지어주면 건강하다잖아"라며 죽은 아내가 했던 말을 따라 하며 분노와 복수심을 억누르는 마주석을 도발해 시청자의 등골을 오싹하게 했다. 필광 또한 진실을 말하라고 소리치며 자신에게 달려드는 마주석을 염력으로 제압한 뒤 마주석이 자신의 분노를 제어하지 못하자 "네 힘을, 네 분노를 받아들여라. 그게 네 복수를 도울 거고 나한테 그게 필요하거든"이라면서 "첫 번째 복수를 마치고 나면 그다음 진실이 널 기다릴 거야"라며 기름을 부으며 끓어오르는 마주석의 분노를 더욱 키웠다.


    극 말미 마주석이 분노를 폭발시키며 악귀와 혼연일체를 이뤄 극의 긴장감을 폭등시켰다. 마주석이 악귀를 온전히 받아들인 순간 마주석을 괴롭혔던 구치소 수용자들이 찾아와 또다시 그의 아내를 모욕하며 자극했고, 폭주하기 시작한 마주석은 악귀의 힘으로 교도소를 초토화했다. 이후 운동장을 메우는 사이렌 소리와 함께 마주석은 구치소 담을 넘으며 탈옥했는데, 그의 앞에는 충격에 휩싸인 소문이 서 있었다. 악귀 마주석의 형형한 붉은빛 눈을 본 소문은 "아저씨가 악귀?"라며 도저히 믿기지 않는 상황에 경악했고, 악귀 마주석은 소문을 향해 "우리를 방해하는 놈"이라고 말해 본격적으로 펼쳐질 카운터즈와 악귀 마주석의 맞대결을 예고했다.


    누적 조회수 1.9억 회, 열람자 900만 명의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경이로운 소문2'는 새로운 능력과 신입 멤버 영입으로 더 강해진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더 악해진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 타파 히어로물. 오늘(13일) 밤 9시 20분에 6회가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