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길, 27년 전 동고동락한 매니저와 의기투합…MLD엔터에서 새출발

  • 에디터 조명현
    • 기사

    입력 : 2023.08.11 13:22

    사진 : MLD엔터테인먼트
    사진 : MLD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프로듀서 길(길성준)이 MLD엔터테인먼트에서 새 출발한다.

    11일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음악을 향한 길의 끝없는 열정과 오랜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하게 된 만큼, 그가 초심으로 돌아가 대중의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음악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길은 27년 전 동고동락했던 전 매니저와의 두터운 우정을 기반으로 MLD엔터테인먼트에서 의기투합하게 됐다. 신인의 자세로 돌아갈 것을 알린 길은 현재 MLD엔터테인먼트에서 론칭을 준비하고 있는 신인 그룹의 프로듀싱에도 참여, 남다른 시너지를 보여줄 계획이다.

    엑스틴, 허니 패밀리 활동 이후 2002년 힙합 듀오 리쌍으로 데뷔한 길은 국내 힙합의 대중화를 이끈 주역으로 손꼽혀왔다. ‘Rush(러쉬)’를 비롯해 ‘리쌍부르쓰’, ‘내가 웃는게 아니야’, ‘Ballerino(발레리노)’, ‘헤어지지 못하는 여자, 떠나가지 못하는 남자’, ‘나란 놈은 답은 너다’ 등 다수의 히트곡을 탄생시킨 길은 각종 음원 차트 및 시상식을 휩쓸며 ‘힙합 대부’로 존재감을 달리했다.

    리쌍 작업 외에도 길은 다양한 아티스트와 함께하며 프로듀서로서의 정점을 찍었다. 시즌마다 큰 화제를 모았던 MBC ‘무한도전 가요제’ 경연 곡들부터 Mnet ‘쇼미더머니5’ 출연 당시 제작했던 ‘호랑나비’, ‘미친놈’, ‘도깨비’ 등으로 리스너를 사로잡았고, 정인, 거미, 신드롬을 일으켰던 비의 ‘깡’ 등 여러 아티스트와의 작업을 통해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 역시 증명한 바 있다.

    트렌디함을 놓치지 않은 음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길. MLD엔터테인먼트에서 보다 활발한 음악 작업을 펼쳐나갈 길이 음악으로 ‘제2의 전성기’를 다시 한번 맞이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길이 전속계약을 체결한 MLD엔터테인먼트에는 이승철을 비롯해 TFN(티에프앤), 라필루스(Lapillus), JT&MARCUS(제이티앤마커스), 댄스 크루 코카앤버터(CocaNButter), 호라이즌(HORI7ON) 등이 소속되어 있다.

    길, 27년 전 동고동락한 매니저와 의기투합…MLD엔터에서 새출발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